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18 (회원 231) 오늘 19,138 어제 29,362 전체 89,686,726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8,748건, 최근 5 건
   
[영상물/네타]

데드풀2 조조로 막 보고 나왔습니다.

글쓴이 : 마나다이스키 날짜 : 2018-05-16 (수) 10:47 조회 : 1540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99411
네, 어떻게 기회가 되서 개봉첫날 조조로 보았습니다.

잠도 이상하게 일찍 깨서 두어시간 잠도 깨고 운동할겸 걸어서 영화관까지 갔네요.

전체 상영시간이 거의 두시간이라고 해서 막판에 마실것도 없이 들어갔는데 실제 영화는 15분정도 뒤에 시작하더군요

전체적인 감상을 네타없이 적자면 ... 1편에 비해서 할말(?)은 더 자유롭게 하는것같고 내용 흐름은 매끄럽지않고 많이 난잡한 느낌입니다.

솔직히 내용만갖고 보면 수스쿼느낌이 살짝나더군요...그걸 농담이랑 캐릭터로 덮은 느낌이었습니다.

조조로 봤고 2d 라 돈은 아깝지 않았습니다만 조금 부족한 느낌이 들었네요 ...

라고 생각했는데 추가영상? 쿠키 덕분에 싹 날아갔습니다.

추가영상 두개고 영화끝나고 바로 나옵니다. 영상 두개끝나고 스텝롤 올라오는데 그 이후론 영상없으니 바로 나오시면 된답니다.
믹시

데이브레이크 2018-05-16 (수) 11:01
데드풀이 가족 영화라고 해서 약파네 했는데 진짜 가족 영화...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1:57
저도그렇게 생각했다가 정말 가족영화였다죠 
댓글주소
루디균 2018-05-16 (수) 11:06
쿠키만으로도 돈값을 했다는 평가를 줄만한 임팩트가 있다고 해도 됩니다.
정말로요.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1:59
네 정말 조금 덤덤 + 응, 이부분은 재미있네 한 느낌이었다가 쿠키보고 `푸~~~`하고 조금 큰소리로 뿜어버렸습니다.

돈값은 제대로 했다고 봅니다. 
댓글주소
어울파카 2018-05-16 (수) 11:23
배우의 투철한 자기반성....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1:59
저도그거 보면서 그 동그란거 갖고 싶다 생각했습니다. 
댓글주소
          
          
어울파카 2018-05-16 (수) 12:44
큰물.......
댓글주소
양고기 2018-05-16 (수) 11:33
데드풀2 의 존재의의는 마지막 1분에 다 설명되어있죠  마지막 1분 보러갔다고해도 이해할수있는 영화입니다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00
네정말 생각지도 못한곳에서 제대로 원투 맞아버렸습니다. 앞 내용? 기억 안납니다. 
댓글주소
리예의약장수 2018-05-16 (수) 11:47
과연 메인 빌런 각본팀...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02
그러고보니 각본에도  본인이 참여한걸로 아는데 이건 뭐... 셀프디스! 어디 시사회 평이 안좋다 했었다고 들은것 같아서 걱정했었는데

마지막 1분이 캐리했습니다. 
댓글주소
기설 2018-05-16 (수) 11:49
감동적 F. . .가족영화  데드풀2(진실).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02
F....FANTASTIC... 한 가족(거짓)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5-16 (수) 11:55
이게 가족영화...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03
사랑과감동을 날리고 웃음을 선사한 가족영화였던것 같습니다. 
댓글주소
루이아네스 2018-05-16 (수) 12:03
저도 지금 막 쿠키영상 끝났습니다.
본 내용중엔 데드풀1때와 비교해서 웃음이 덜나왔는데 쿠키영상에서 갑자기 터졌네요 크크크!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04
네쿠키 안나왔으면 꽤 많이 실망했었을것 같습니다만 제작하고나서 별로인것 같아서 추가촬영해서 쿠키만들었다고 해도 믿을정도로 캐리했습니다.
댓글주소
          
          
루이아네스 2018-05-16 (수) 12:16
*
댓글주소
희망황코코로 2018-05-16 (수) 12:06
쿠키영상이 진짜 대단하다더니 정말로 그렇더군요
마지막에 진짜 빵 터졌습니다
댓글주소
     
     
마나다이스키 2018-05-16 (수) 12:10
그냥 관심없이 킬링타임으로 오신분들도 금방 쿠키뜨니 다 보고 가셨으면 할정도로 대단했습니다. 쿠키를 보냐 안보냐로 영화 평이 극과 극으로 

나뉠것 같습니다.
댓글주소
새누 2018-05-16 (수) 12:21
쿠키 크크크크크크크ㅡㅋ 그나저나 바네사는 죽었을때는 데스역활 비스무리하네요 암튼 가좇파워어어어어!
댓글주소
란티스 2018-05-16 (수) 13:28
동감입니다.

줄곳 1편보다는 재미 없네, 하고 보고 있었는데 쿠키 보고 빵 텨졌었습니다. 바네사는 예상했지만, 그 후 2개는 정말 예상 못 했었습니다.
스토리만 보면 아쉬운 면이 많습니다만 쿠키가 그 모든걸 해소해준 느낌이죠.
댓글주소
testro 2018-05-16 (수) 14:37
연출 드립이 리미트가 풀린느낌이라 재미있었습니다. 다만 큰 스토리로볼땐 아쉬운감이 있죠. 그리고 엔딩 스크롤떄 나오는 브금도 듣고 터졌었네요
댓글주소
의욕제로 2018-05-17 (목) 12:14
원작가도 보고 눈물 흘렸다는걸로 보면 보러 가야겠군요...얼마나 빵 터지게 해줄지 기대합니다.
댓글주소
   

총 게시물 38,748건, 최근 5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6988 [영상물]  [약스포/나의 아저씨] 여러분들은 모두 괜찮은 사람들 입니다. +7 hot 커피는싫어요 05-18 0 1287
3698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여기서 이분이? +12 hot 드레고닉 05-18 0 1323
36986 [영상물/네타]  [마징가Z 인피티니] 정말 만족하면서 봤습니다. +3 키바Emperor 05-17 0 606
36985 [영상물/네타]  [마징가 Z : 인피니티/누설] 사람들의 평가가 마음에 와닿는 이유 +4 hot orez 05-17 0 1123
36984 [영상물/네타]  [마징가Z 인피니티]좋다고 하기도 안 좋다고 하기도.... +11 샤우드 05-17 0 774
36983 [영상물/네타]  [데드풀2]진짜 가족 영화군요.. +5 hot 샤우드 05-17 0 1251
36982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대운중첩으로 절대지경 도달이 가능할까요? +18 hot 한을 05-17 0 1056
36981 [영상물/네타]  [유희왕 브레인즈 52화] (스샷 있음) 유사쿠가 히로인을 NTR 당하게 생겼습니… +12 hot mypage 05-17 0 1288
36980 [게임/네타]  [장갑악귀 무라마사] 영웅편, 신념의 광기. +11 기묘한자식이… 05-17 0 698
36979 [출판물/네타]  [쿠베라] 3부 58화: 바닥이 어디냐..... +10 hot Gladsheimr 05-17 0 1169
36978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역시 제갈사 책략은 혼돈! 파괴! 망가! +7 hot 드레고닉 05-17 0 1015
36977 [웹창작/네타]  [야루오는 뚱보 악역귀족] 인과응보 +60 hot odeng1004 05-17 1 2089
36976 [영상물/네타]  데드풀2를 봤습니다 +4 testro 05-16 0 942
36975 [영상물/네타]  데드풀2 - 정말 감동적인 가족영화였습니다. +14 hot 키바Emperor 05-16 0 2067
36974 [영상물/네타]  [데드풀 2] 너네 대체 왜 그걸 걔한테 준 거야 +7 hot 아스펠 05-16 0 1813
36973 [영상물/네타]  [데드풀2] 안녕웨이드 ,안녕 유키오 +14 hot 노히트런 05-16 0 3763
36972 [웹창작/네타]  [당신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다이스갓의 극한 +8 hot 불타는콩 05-16 0 1401
36971 [영상물/네타]  데드풀2 조조로 막 보고 나왔습니다. +24 hot 마나다이스키 05-16 0 1541
36970 [출판물/네타]  [픽 미 업] 순서가 반대였었네.... + 최근 전개 +4 hot drctg 05-16 0 1115
36969 [웹창작/네타]  [마검이야기]광기라는 주춧돌위에 피어오른 지지않는 꽃 +2 떠돌이 05-16 0 588
처음  이전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