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87 (회원 208) 오늘 12,836 어제 21,062 전체 98,581,339  
공지를 준수해주시기 바랍니다
아르카디아 주소는
http://www.mai-net.net/ 입니다.

팬픽요청 게시판이 신설 되었습니다. 팬픽 요청은 팬픽요청 게시판에 남겨주세요.
총 게시물 12,865건, 최근 0 건
   
[오리지널]

방패용사의 성공기

글쓴이 : 덕군자 날짜 : 2012-12-05 (수) 18:58 조회 : 49082
글주소 : https://www.typemoon.net/ss_intro/83483

작품명 : 盾の勇者の成り上がり




분량 : 현재 49화까지 연재중입니다




장르/성향 :  오리지널    꽃뱀/배신/안티 -> 온화/구원/설교/인외하렘(?)




사이트 주소 : http://ncode.syosetu.com/n3009bk/




내용 설명 :  평범한 오타쿠인 주인공은 책방에서 어떤 책을 읽다가 소환이 된다. 그곳은 판타지왕국. 그리고 주인공과 마찬가지로 소환된 3명의 일본인 용사들. 검, 창, 활의 신기를 가진 다른 용사들과 달리 방패를 가진 주인공. 다른 용사들이 여러가지 온라인게임을 통해 이세계에 빠르게 적응하는 것과 달리 사전에 게임을 별로 하지 않았던 주인공은 적응에 곤란을 겪는다. 설상가상으로 다른 3명의 용사에게 들은 바로는 그 어떤 온라인게임들에서도 방패직업은 쓰레기 직업이라는 사실. 게다가 4개의 신기는 서로 떨어져야 성장이 가능하다는 사실로 같은 일본인들과도 헤어져야 하는 상황. 그런 상황에서 왕국에서는 용사들을 수행할 사람들에게 따라갈 용사를 선택시킨다. 3명의 용사들과 달리 평범하기 그지없고 방패라는 쓰레기 신기를 가진 주인공에게 사람들은 한명도 모이지 않는다.

그 때 창의 용사곁으로 갔던 한명의 여자가 주인공에게 온다. 감격한 주인공은 적은 인원이기에 추가로 받은 돈을 그 여자를 위해 아낌없이 쓴다. 하지만 여관에서 잠든 다음날 주인공은 여자의 신고로 강간 협박 강도의 혐의를 받고 죄인취급당하고 오명을 뒤집어쓴다. 모든 일은 창의 용사와 그 용사에게 주인공이 받았던 돈을 몰아주려는 여자의 간교한 함정.  그것을 눈치챈 주인공은 피를 토하는 심정으로 무고함을 호소하지만 돌아오는 것은 차가운 경멸의 시선과 무시뿐. 소지금도 없는 상황에서 일반 시민들조차 주인공을 무시한다. 몬스터를 죽여서 돈을 벌려 해도 신기 방패는 마음대로 벗을 수도 없는 주제에 무기를 장비할 수 없다는 패널티까지 있었다. 가장 약한 몬스터도 몇시간이나 걸려 잡는 비범한(나쁜의미로) 공격력. 그렇다고 동료를 구하자니 배신이 너무나도 두려운 주인공, 그 때 주인공의 머리에 노예라는 단어가 떠오른다




초반 도입부가 엄청나게 열받고 암울한 것(이것도 작가분말로는 엄청 순화된 것이라고 하더군요. 저는 피가 거꾸로 솟던데...)을 제외하면 정말 기분좋게 읽었습니다. 주인공의 성격도 독할때는 독하면서도 인간미가 있는 인물이라서 정말 호감이 갑니다. 그런 주인공과 좋은 인외(아인,마수)들이 행복하게 성장하는 모습들이 정말 좋습니다.

그리고 사실 이 작품.....일일연재입니다.

뱀발 : 척노리스님의 감사한 지적으로 오류였던 검의 용사-> 창의용사로 수정했습니다. 그리고 검의 용사 미안해.

덕의 덕에의한 덕을위한 생활

실피리트 2012-12-05 (수) 19:25
이, 일일 연재?!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07

비축분이 아직도 남아있다고 하더군요. 이 작가분 하시는 말보면..

댓글주소
psyche 2012-12-05 (수) 19:36
방패용사가 쓰레기라니! 신마대전의 성기사님이 출동해서 저 세계 전체를 홀랑 털어먹어야....
댓글주소
     
     
어흥 2012-12-05 (수) 19:44
그분은 힘전사잖아요!!!
댓글주소
     
     
치르코 2012-12-05 (수) 19:51
걔는 워해머전사...

...스마이트!?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08

와우의 보기만 봐도 장난아닌데 일본애들은 닥치고 일본도 최강이라 그런듯합니다

댓글주소
     
     
리나네기 2012-12-05 (수) 20:37
그분은 아이템&스킬발 힘 몰빵전사라고요!!!

홀리코멧!!
댓글주소
     
     
리와디 2012-12-05 (수) 21:36
.........그분 치트캐릭이잖아요.......
댓글주소
공아 2012-12-05 (수) 19:41

리얼에서 방패가 얼마나 충공깽인줄 모르는 애송이들 같으니

게임에서라면 방패가 비현실 보정 받아 좀 잉여가 되기는 하지만
현실에서 방패를 이용한 전술이 얼마나 충공꺵인데 이래서 리얼을 모르는 풋사과들이란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09
방패가 가장 빛을 발하는 것은 단체전이라 개인의 무위가 중요시되는 상황에서는 아무래도 조금 낮게 보이는 탓이 아닐까 싶습니다.(근데 저는 방패가 좋음 방패)
댓글주소
          
          
공아 2012-12-05 (수) 20:40

단체전이든 개인전이든 방패는 충공깽입죠(..)

서로 방어구를 입은 상태이든 아닌 상태이든 상대방이 방패를 들고 있는 것만 봐도 공격 목표가 굉장히 한정적으로 바뀌게 되는데다가 뚫기도 힘들며, 소드 앤 버클러(다른 방패 전술도 있다는데 거기까지는 모르겠습니다)는 활 같은 투사물체의 방어를 버리고 대인전을 상정하에서 굉장한 공격력을 보여주기도 하는데가, 창 VS 검에서 상식적으로 창의 압도적인 유리함을 방패 하나로 커버하는게 가능하다고 하니 공방일체의 효율이 지랄맞게 좋습니다.(거기다 생산성도 좋고 돈도 갑옷보다 덜 들고)

단지 현대 비현실 매체물 같은데서 주연 캐릭터들에게 썰려 나가고 나가다 보니 그 인식이 바닥을 기어다니는게 문제지만 리얼에서 방패는 그저 충공깽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47
그렇군요! 좋은 지식을 배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신이다 2012-12-07 (금) 11:50

보통 서브컬쳐물에서는 방패란 잘 잘리는 무언가에 지나지 않지만



저거 신기잖아요.... 진압대가 방패로 진압술 부리는거 하면 진짜 무서운데..

댓글주소
          
          
노아히 2012-12-06 (목) 01:18
개인전에서도 방패 상대로 이기려면 최소한 월도 정도는 들어줘야 합니다.
댓글주소
          
          
<客> 2012-12-06 (목) 02:00

달빠스럽게 말하자면, 아쳐의 쌍검 전투술이 딱 좋은 예시입니다. 그건 단검보단 소형 방패로 하는게 더 적합한 방식이거든요.

물론 실제로 하기엔 문제 투성이 입니다만, 방패가 작정하고 방어중시로 들어가면 공략하기 뼈빠지게 난감하다는게 포인트

댓글주소
     
     
리와디 2012-12-05 (수) 21:41
방패는 방어뿐만 아니라 공격용 차징으로도 쓰이고....공격을 방패를 이용한 돌격차징으로 분쇄후 제압하는 식의 돌격법도 무술에 있습니다.

공아님이 말해주신 것에서 +해서.....

사막의 어쌔신들이 암기 숨기는데도 방패를 애용했다고 하더군요...방어하다가 암기투척으로 암살...

실제 현실에서는 방패라는건 진짜 충공깽입니다....실제로 소드브레이커는 실존하는데...기술로든 무기로든....
아머브레이크나 쉴드브레이크 같은 걸 위해서는 프레일 같은 중장비 양손둔기급의 물건이 필요한데....
휘둘러서 부수기전에 추력약할떄 방패대주고 잡으면 됩니다 그런건...

괜히 예전에 전쟁때 징집병들한테 방패랑 창 같이준게 아니라고요....생존율이 팍 올라갑니다.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2:12

오오 좋은 가르침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주소
          
          
모루린 2012-12-06 (목) 13:58

솔까말 리얼에서의 방패는 공격력도 둔기 보정 받아야 함. 어지간한 몽둥이보다 충공깽이죠. 전 체중을 싫은 쉴드차지!!!

댓글주소
          
          
A.A.L. 2012-12-06 (목) 14:46
거기다 저 방패는 명색이 신기인데 (충격은 둘째치고) 그리 쉽게 부숴지진 않겠지요....
댓글주소
에아노르 2012-12-05 (수) 19:42
구르기 위해 구르는 게 아니라 구원요소가 있다는 게 참 좋군요. 복수 장면도 나오나요?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09
창용사의 고간에 크래쉬 히트!!!!(안타깝게도 곶아는 되지 않았습니다)
댓글주소
사키스키 2012-12-05 (수) 19:43
오오오 일일연재..................잘볼게요.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14
일일연재하시는 분들보면 이게 같은 인간인가 싶기도 합니다. 저는 일간연재하는데도 수요일밤만 되면 짜증나고 우울해지는데 도대체 어떻게 그 압박을 버티시는건지...
댓글주소
          
          
신이다 2012-12-07 (금) 11:51
저분은 엄청나게 많이 쓴거를 매일매일 푸시는거같더라고요 비축분이라고 하니까..
댓글주소
척노리스 2012-12-05 (수) 19:47

이거 그렇게 암울한 내용이 아닙니다. 제목 그대로 성공기에요. 주인공만이 현실적인 의미에서 용자로서의 사명을 다하고 있는 상황이거든요. 초반에만 조금 굴릴까 하다가 마는 정도고요.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11
제가 좀 많이 유리멘탈이라서 초반에 보면서 감정이입해서 그런듯하네요. 만약 제가 저 상황에 처했다면 마을처녀들 납치 강간하거나 자살하거나 칼부림하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경찰아저씨 여기 범죄자가 있습니다!!!) 다행히 검용사를 제외한 나머지 용사들은 아직 미성숙할뿐이지 뿌리부터 안되먹은 인물들은 아닌것같습니다. 주인공이 좋은의미로 설교를 좀 해서 나아질 여지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주소
          
          
척노리스 2012-12-05 (수) 20:26
근데 언제나 쵸코보 킥 당하는 놈은 창용자...검이나 활은 초반에 오해에 가까웠을 겁니다. 답답할 정도로 굴리는 다른 작품들에 비하면 전개도 꽤 빨랐고, 치트물적인 왕도전개에 전반적으로 호쾌하게 진행하는 중이라 저는 편하게 읽었습니다.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35
아 그 여자와 같이 엉킨게 창용자였던가요? 죄송합니다. 그리고 지적 감사합니다. 수정할게요. 고간킥먹는 놈을 계속 욕했는데 엉뚱하게 검용사가 아닌 창용자였군요. 미안해 검용사
댓글주소
yab 2012-12-05 (수) 19:54
슴차의 위엄을 알지 못하다니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12
차지로 붙어서 스마이트로 무한스턴 디아2 흑형팔라는 정말 좋은 방패사용자였습니다
댓글주소
회색분자 2012-12-05 (수) 20:12
방패의 위엄을 모르다니
치면 아프고 찍으면 죽는데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15
모퉁이로 치면 장난아니죠. 전경방패 날세워서 찍으면 정말로 피보죠. 그래서 모퉁이가 고무로 바뀌었다고 하던데 어떤지 모르겠네요
댓글주소
          
          
천은하 2012-12-05 (수) 21:54
시위대의 안전 '만'을 배려해서 제작했다더군요.
급소를 안맞는 이상 그냥 주먹으로 때리는게 아프답니다.
물론 전경출신 후배의 의견이니 조금 과장은 있겠지만요.
댓글주소
Rapia 2012-12-05 (수) 20:33
딴건 둘째치고 일일연재라는 단어가 맘에드네요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37
크고 아름다운 비축분이 다할 때까지는 일일연재가 확실합니다.
댓글주소
질풍록 2012-12-05 (수) 20:41

고작해야 수수깡 카타나에 덕질하는 일본답게 방패 전사의 위엄을 모르네요 방패에 오함마면 신도 악마도 패 잡는대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0:49
댓글주소
     
     
앨럿 2012-12-05 (수) 21:01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1:16
워해머는 잘몰라서;; 앨럿님이 맞는것같네요
댓글주소
          
          
행인갑 2012-12-05 (수) 21:26

오오 터미네이터 형님들  보소.악마따위 다 때려잡아주시죠!

댓글주소
               
               
총알군 2012-12-07 (금) 11:40
카타나는 수수깡입니다 썬더해머와 스톰실드의 크고아름다움을 열도놈들은몰라요
댓글주소
행인갑 2012-12-05 (수) 21:28
방금 트루엔드로 끝난 소설봐서 우울했는데 성공기라니 좋은 소개 감사합니다! 그리고 악역이 하필이면 창이라니 ㅠㅠ..

창도 얼마나 멋진 무기인데.. 창을 잡는 사람은 란슬롯이나 발틴 같은 근성가이여야 하거늘!
댓글주소
     
     
규일 2012-12-06 (목) 12:09
무엇보다 한창 유행했던 용사와 정략 결혼한 '그'가 있습니다. 이하 자세한 것은 생략합니다.
댓글주소
Burning 2012-12-05 (수) 21:38
이...일일연재! 이렇게 훌륭한작품이! 당장 번역기 돌리러 가봐야 겠네요.
댓글주소
무렴 2012-12-05 (수) 21:45
에에이, 검보단 창이야말로 훌륭한 무기이거늘!! 그리고 방패의 무서움을 모르다니!!
저녀석들은 파티에서 탱커의 필요성조차 모른단 말인가..!!
모 피X나 양께서도 검따위는 장식으로 방패야말로 진정한 무기이거늘!! 사실 가장 캉력한 무기는 다리
댓글주소
     
     
공아 2012-12-05 (수) 21:48

그리고 그 강력한 다리와 합쳐진 방패 돌진력은 에린 제일

댓글주소
우소 2012-12-05 (수) 21:53

일일연재라 이말인가 !?

댓글주소
유실꿈보관소 2012-12-05 (수) 21:56
이거 괜찮네요. 그런데 번역기 돌려서 보느라 그런지 딱히 방패스런 느낌은 안나네요. 뭔가 신기잡변에 능한 주인공?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2:15
방패용사라기보다는 만능캐이죠. 초반에 소환되기 전에 주인공 스스로도 넓고 얕게 즐기는 사람이라고 하고 방패 얻고 나서 그 진짜 능력을 알게되고 자신과 닮았다고 말하는 장면이 있지요. 저도 생각했습니다. 저건 절대로 방패가 아닌 방패라는 이름의 만능상자라고...
댓글주소
골뱅C 2012-12-05 (수) 22:00
개인적으로, 영화 300에서 그 방패간지가 나오죠. 밀려들어오는 적을 방패로 막고, 밀어내고, 후려쳐버리는 그 위엄 - 쩔지요.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2:16
정말 멋졌죠! 그런데 사실 소설에서 방패사용자가 멋지게 묘사된것은 찾아보기 힘든것같습니다
댓글주소
스톰소더 2012-12-05 (수) 22:08
방패에다 검이나 기관포같은걸 달면 공수전환이 용이한물건 이 탄생하죠!!!

무겁다는거 빼면말이죠.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2:17
꼭 그렇게까지 하지 않아도 위에서 리와디님이 말씀하신대로 암기만 숨겨놓아도 상당히 위협적일것같네요. 공수전환에 기습까지 오오
댓글주소
          
          
총알군 2012-12-07 (금) 11:42

기관포는 좀아니고 머스켓같은걸 달아도 상대에게는 무지막지하게 치명적이죠. 근접적하는데 머스켓으로 배에 총알빵을 놔주면..

댓글주소
아지랑이 2012-12-05 (수) 22:09
일일 번역을 기다려 봅니다.
랄까
방패하면 캡틴아메리카죠!
댓글주소
     
     
덕군자 2012-12-05 (수) 22:18
그양반 방패는 방패라기보다 부메랑으로 인식하는 1人.....
댓글주소
          
          
골뱅C 2012-12-05 (수) 23:52

쯧쯧쯧, 뭘 모르시는군요 - 물론 그 분이 방패를 부메랑처럼 쓰시긴 하지만, 그래도 방패 노릇 톡톡히 한다구요. 한방에 사람을 가루로 만들어버리는 무시무시한 광선총에도 멀쩡하고 외계인의 광선무기도 튕겨내고, 초강력 폭탄에서도 무사하고, 그리고 그런 방패로 인정사정 볼 것 없이 후려치고, 300 이상으로 간지라니까요.

댓글주소
그라이드 2012-12-05 (수) 22:28
모 건X처럼 방패에 총 검 로켓등 달면 막장...이겠구나
댓글주소
기설 2012-12-05 (수) 22:42
완독. 재밌네요. 빨리 나왔으면 합니다. 히로인도 추가되었으면 합니다. 바랄게 많네요.
댓글주소
큐어kELIN 2012-12-05 (수) 23:17
스카이림만 해봐도 방패가 얼마나 킹왕짱인지 알 수 있습니다.
방어 100찍고 방패돌격 해보라구...
댓글주소
     
     
A.A.L. 2012-12-06 (목) 14:48
근데 거긴 은신+활 저격이 너무 OP라....
댓글주소
오크왕 2012-12-05 (수) 23:48
이런 꾸준글이 번역이 되어야 하는데요
댓글주소
코토네 2012-12-06 (목) 00:06

히스클리프만해도 방패 때문에 까다로웠죠.

댓글주소
쾌귀각 2012-12-06 (목) 00:19
-q-... 방패하나 들고 다하는  뛰어난 용사이자 히어로인 캐릭터가 한명 생각나는군요. 캡틴 아메리카. 아, 물론 방패자체도 최강급이고, 몸과 정신이 인간으로서의 능력을 가장 이상적으로 극한대까지 끌어올린 케이스라 가능한 거지만요.;;
댓글주소
바인더 2012-12-06 (목) 00:22

아.... 재밌어보인다... 하고 싶다...
하지만 난 하는게 있으니까. 다른 분이 해주시겠지. 엉엉

댓글주소
니힐리안 2012-12-06 (목) 06:08

아무도 듀크몬의 방패를 멋지다고 하지않아!
이지스 멋지잖아요!
테이머즈에서 파이널 엘리시온 쓰는걸 보고 전 듀크몬에게 반했습니다.

댓글주소
라티 2012-12-06 (목) 11:34

검에, 창에, 기타등등 무기에 기니 오라니 불어넣지만
방패는 그저 쪼개지라고 있는 물건이라는 게 양판소의 현실 ㅠㅠ

댓글주소
송장의간장 2012-12-06 (목) 11:41
슴딘의 위엄을 모른다니!
댓글주소
극악폐인 2012-12-06 (목) 12:46
내용설명 앞부분만 대충보고 다크다크한 이야기를 떠올려 버렸습니다.
버려진 방패용사가 절망해자살하고 신기가 사라지게 되는데 사실 마왕의 필살기를 막는데 필수적으로 필요했던 방패!
그로인해 용사들 전멸.
용사들 수행인 멘붕.
왕들 멘붕.
얀데레 마왕의 공주'들' 꼬시기[라는 이름의 학살]
어찌저찌 하다가 결국 대륙 멸망.
그리고 회귀하는 용사들.
방패씨는 왜 자기가 다시 살아났는지 의아해하다가 자신 옆에 있는 용사들 보고 멘붕.
도망가다가 잡힘.
너때문에 우리가 죽었다고 원망받음.
멘붕.
결국 또 자살시도...
라는 끝나지 않는 멘붕의 연속.
... 을 생각했는데 그렇게 다크한 이야기는 아닌 모양이네요.
댓글주소
     
     
모루린 2012-12-06 (목) 14:15
솔까말 가끔 일부러 그렇게 쓰는 글들 보면 어떻게 그런쪽으로 비뚫어진 상상력이 발휘될 수 있는지 그 지독함에 신기하기만 합니다.(ex.모기 스프링필드)
댓글주소
          
          
극악폐인 2012-12-06 (목) 21:54

하,하하하...
그런가요.
어쩌다보니 저렇게 끔찍한 내용이 떠올랐지만 전 해피엔딩을 좋아하는 사람입니다.
그래서 모기도 보다가 때려치웠어요.

댓글주소
     
     
<客> 2012-12-06 (목) 23:26

(닉네임을 응시한다)

댓글주소
          
          
극악폐인 2012-12-07 (금) 00:40
어째섯?! 제 닉네임에 뭔가 묻었나요?!
댓글주소
     
     
총알군 2012-12-07 (금) 11:43
여기서 까야될것은 자기가 버리고나서 원망하는 찌질한 용사들이죠
댓글주소
리제리트 2012-12-06 (목) 13:17

최강의 방패용사 캡틴 아메리카가 이미 있잖아요. 그 분처럼 하면 될텐데

댓글주소
유동닉 2012-12-06 (목) 13:37
스마이트군요

에테망명 페이즈고뇌 끼던 지존슴딘이 떠오릅니다
댓글주소
Angel히카루 2012-12-06 (목) 14:23
방패라.....카발의 포스쉴드가 얼마나 후덜덜했는지....
댓글주소
A.A.L. 2012-12-06 (목) 16:18
연재분까지 번역기로 대충 읽고 왔습니다. 성장하는 면에선 테일즈 오브 하츠의 소마가 떠오르네요 (비슷한 거야 전에도 있었겠지만). 근데 저렇게 패시브로 쌓이면 대기만성이 될 것 같은데... 흠.
댓글주소
떠돌이 2012-12-06 (목) 16:48
다른거 다 제쳐두고 무기장비 불가 하나때문에 저 방패는 솔플이 불가능한 치명적인 쓰레기라고 주장해봅니다.
파티플? 에이 레이드에서 탱이 얼마나 중요한지 다들 아시면서 그런건 왜물어봐요.
댓글주소
     
     
기설 2012-12-06 (목) 16:50
보니까 그냥 말 그대로의 탱커. 진짜 순수탱커. 어그로도 제대로 끌고있고...
댓글주소
     
     
벼락맞은염라 2012-12-06 (목) 17:44

참 우울한 게 허접한 폭탄도 사용금지에 제초제로 식물계 몬스터 잡는 것도 금지;;;정말 파티플에만 특화된 체질이죠;;

문제는 초반에 퍼진 악명 탓에 파티도 제대로 못 짰었다는 게;;;아, 눈에서 땀이..

댓글주소
복돌이박멸 2012-12-06 (목) 17:28
사실 주인공도 개념인이라고 보긴 어렵죠.
쓴맛 한번보고 현실을 깨닫고 동시에 인간불신에 걸려  이해타산이  분명해진  정도?
뭐. 나머지 쓰레기들에 비하면 훨씬 개념인이지만.
댓글주소
블러디나이트 2012-12-06 (목) 20:42
여담이지만 방패를 무기로 잘 활용한 거라면 묵향 2부에서 다크가 타이탄 조종하면서 동맹군 타이탄들을 작살내는 장면도 빼놓을 수 없죠. 방패로 후려쳐서 자세를 무너뜨린 다음에 칼빵 먹이는 식으로 괴멸시켰던 걸로 기억합니다. 쥬논 님 작품인 흡혈왕 바하문트에서 플루토끼리의 싸움에서도 방패를 무기로 활용한 장면이 있었던 것 같았고, 베르세르크에서 그리피스 휘하의 사도들 중에 방패 활용으로 가츠를 몰아붙인 놈이 있었습니다.
댓글주소
Medici 2012-12-07 (금) 04:04
이래서 도검제일주의자들은... 창보다도 못한 무기인 검 주제에!(아주 약간 사견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방패 착용 가능한가요? 이건 뭐... 방패는 주무기라기보다 보조무기일 때(방어구가 아닙니다!) 가장 빛난다고 생각하는데 말이죠
댓글주소
     
     
총알군 2012-12-07 (금) 11:45
방패와 로마식검의 조합이 가장좋죠. 방패만 착용가능이면 하다못해 방패아래쪽을 날카롭게 갈거나 칼날을 달아도 쓸만할텐데
댓글주소
     
     
기설 2012-12-07 (금) 18:33
방패입니다. 그래서 안습.
댓글주소
하늘기사 2012-12-07 (금) 12:01
방패를 무시하다니!!!  영웅마왕악당에 나오는 미친 폭풍의 검을 맛봐야 정신차리겠구만!!!
댓글주소
사심안 2012-12-07 (금) 14:55
그래도 구원의 요소가 있네요.  초반에 둘 정도에 조금씩 늘어나는 느낌이고.
댓글주소
하약악마 2012-12-07 (금) 16:47
이거 보니 방패에 이것저것 스테이터스가 붙는데.........................
공격력이 붙지 않아 공격력이 붙지않아 ............ 가끔 붙어도 1일뿐이지 아핫핫?!!!!!!!!
고로 어택커따위 불가능하나 보조로는 최강이 됬다는 전설
댓글주소
     
     
mikein 2012-12-08 (토) 03:13
아니 그 이전에 아예 공격행위 자체가 방패 특수능력으로 막혀있는 거 같은데요 저거강제경직
댓글주소
          
          
하약악마 2012-12-08 (토) 03:39

공격행위는 막혀있지 않습니다. 다만....................
제일 약한몹 쳐때려죽이는데 5분이 걸리는게 문제.
옆에 있던 나이프든 10살아인소녀가 제일 약한몹을 공격했다. 푹찍= 1번에 죽였다.
공격을 할수있어도 데미지가없어요.
좀더 센 애는 일주일 때려도 죽지 않는게 함정.
대신 방어력이 미친듯한 사기라 몹을 몸속에 들고다닙니다. 위협및 공격용으로 ..

댓글주소
               
               
mikein 2012-12-08 (토) 03:57
그렇다는 건 방패 보정으로 공격이 막혔다기 보다는 모든 공격행위가 공격력 1로 강제 변환 된다는 거군요? 근데 왜 아이템공격은 안되는거지[..........]
댓글주소
                    
                    
에레니아 2012-12-11 (화) 18:17
무기 자체를 착용할 수 없습니다. 방패를 들고 나서 다른 무기를 들려고 하면 손에서 스파크가 튀면서 무기가 튕겨나가버리죠(...) 그렇다고 방패를 벗을 수 있냐하면 그것도 아닌지라 결국 방패로 패죽이는 수밖에 없습니다 ㅠㅠ 실드 차지라도 배워야 할 기세...
댓글주소
독화선연 2012-12-08 (토) 03:02
방패의 위엄을 보여주는 사례중엔 몬헌 랜스도 빼놓을수 없지요.

대검만 휘두르다 랜스처음들고 막고찌르기를 할때 정말...
댓글주소
참월야 2012-12-12 (수) 00:20
방패의 위엄
댓글주소
   

총 게시물 12,86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카테고리 개편 안내 +2 hot Truesage 01-15 8412
[공지]  타입문넷 통합공지 (2018년) hot 광황 2018-04 11245
[공지]  팬픽 소개 게시판 전체 공지 <2012년 1월 11일> +8 hot Truesage 2012-01 107826
[공지]  본격 일웹에서 팬픽질하는법 +22 hot 개척자 2009-09 168211
12865 [공지]  본격 일웹에서 팬픽질하는법 +22 hot 개척자 2009-09 168211
12864 [공지]  팬픽 소개 게시판 전체 공지 <2012년 1월 11일> +8 hot Truesage 2012-01 107826
12863 [공지]  타입문넷 통합 공지 (2015년) +4 hot 광황 2015-01 50715
12862 [오리지널]  방패용사의 성공기 +95 hot 덕군자 2012-12 49083
12861 [오리지널]  겸허, 견실을 모토로 살고 있습니다! +29 link hot 후시딘 2013-08 44046
12860 [오리지널]  흔한 직업으로 세계 최강 (ありふれた職業で世界最?) +18 link hot 골뱅C 2014-11 29792
12859 [오리지널]  거미입니다만, 문제라도? (蜘蛛ですが、なにか?) +33 link hot 미레스트인 2015-06 29152
12858 [오리지널]  이 세계가 게임이란걸 나만이 알고있다. +26 link hot 이그노 2012-05 27015
12857 [오리지널]  이상적인 기둥서방생활(理想のヒモ生活 ) +12 hot 일곱의그림자 2011-08 25743
12856 [오리지널]  데스마치로부터 시작되는 이세계광상곡 (デスマーチからはじまる異世界狂… +8 hot 일곱의그림자 2014-09 25670
12855 [공지]  타입문넷 통합 공지사항(10.06.12) +4 hot 달묘르 2010-05 25622
12854 [GS미카미]  GS 검은 손 시리즈 hot 장물아비 2007-01 24695
12853 [오리지널]  금색의 워드마스터(문자사) +15 link hot rksqk 2014-11 22981
12852 [동방]  동방기연담. +17 hot 즐퀘어 2008-10 21624
12851 [오리지널]  오토메 게임의 파멸 플래그 밖에 없는 악역 영애로 전생 해버렸다. +15 link hot 망가진사과 2017-10 21503
12850 [기타]  소설가가 되자 소설들 텍본으로 다운받기 +11 link hot 골길 2011-02 21435
12849 [공지]  타입문넷 통합 공지 (2017년) +4 hot 광황 2016-12 20677
12848 [오리지널]  전생하면 슬라임이었던건 +13 link hot 몽환자매 2014-03 20615
12847 [오리지널]  이세계 미궁의 최심부를 목표로 하자 異世界迷宮の最深部を目指そう +10 link hot TeaCup 2013-10 20468
12846 [오리지널]  이세계 식당 +39 link hot 바이발할 2013-04 20424
12845 [오리지널]  팔남이라니, 그건 아니지!(원제:八男って、それはないでしょう!) +10 link hot kim197911 2013-06 19930
12844 [오리지널]  이세계 미궁에서 노예 할렘을 +20 link hot 가끔은달려보… 2011-10 19744
12843 [fate]  운명을 꿰뚫는 칠흑의 나선(FATE X FATE/ZERO) +16 hot 장재완 2009-06 19175
12842 [기타]  번역기를 이용해 보자 +18 hot 아리스티아 2011-01 19015
12841 [은하영웅전설]  은하영웅전설 ~새로운 조류(에리히 발렌슈타인 전) +5 link hot 암흑요정 2010-09 18362
12840 [동방]  동방전형록 -R15- +23 hot zeroCoke 2010-12 18300
12839 [오리지널]  [TS] 치트인 그의 이세계 하렘 +38 link hot 민물쿠키 2013-08 18089
12838 [동방]  동방선대록 +17 link hot 항상여름 2012-03 17972
12837 [오리지널]  모험가 라이센스를 박탈당한 아저씨지만, 딸이 생겼기에 느긋이 인생을 구… +11 link hot 레드K 2018-05 17590
12836 [오리지널]  용자님의 스승님 +32 link hot TeaCup 2013-08 17413
12835 [오리지널]  흑의 마왕 黑の魔王 +21 link hot 일다나프 2012-08 17298
12834 [오리지널]  이 훌륭한 세계에 축복을. +19 link hot fakefake 2013-02 16991
12833 [오리지널]  저, 능력은 평균으로 해달라고 말했죠!(私、能力は平均値でって言ったよね +75 link hot 미레스트인 2016-03 16860
12832 [오리지널]  [TS, 완결]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29 link hot 릴리엘 2012-12 16829
12831 [오리지널]  수수한 검성은 그래도 최강입니다 +8 link hot 리나네기 2017-09 16824
12830 [오리지널]  오버로드(オ&_12540;バ&_12540;ロ&_12540;ド) 후편 +8 link hot Medici 2012-03 16583
12829 [오리지널]  전생했더니 드래곤의 알이었다 ~최강이 아니면 노리지 않아~ +10 link hot 케이엘 2015-10 16559
12828 [오리지널]  늑대 영주의 아가씨 +6 link hot blaky 2016-06 16545
12827 [기타]  소설가가 되자 일괄다운로드 프로그램 +8 link hot 도깨비 2012-09 16398
12826 [소아온]  [소드아트온라인] 소드 아트 온라인 IF ~ 검은색과 흰색의 발자국 ~(SAO재구성 +23 link hot 이레나이리스 2012-09 16242
12825 [오리지널]  Re:제로에서 시작하는 이세계 생활 +9 link hot PEPPER 2012-06 15730
12824 [기타]  [소설가가 되자]에서 회원가입을 하고 선작기능을 이용해 보자! +15 hot 아리스티아 2011-01 15679
12823 [오리지널]  [이세계 전이]붉은 제국 +29 hot 모튼 2012-05 15636
12822 [오리지널]  야생의 라스트 보스가 나타났다! +18 link hot 레드K 2015-12 15615
12821 [은하영웅전설]  은영전~새로운 조류~피난처 +5 link hot 시골황태자 2012-07 15553
12820 [오리지널]  무직 전생 - 이세계 가면 진심 낸다 -  +8 hot 복돌이박멸 2013-01 15540
12819 [오리지널]  노인이 전생해서, 이세계로, 엘프이며, 남자'아이'(男の娘)인 +24 link hot 판데모니엄 2012-03 15385
12818 [제로의 사역마]  할케기니아 자도무중(茨道霧中) 남선북룡 후속작!! +22 link hot 미리보기 2011-07 15232
12817 [오리지널]  알버트가의 아가씨는 몰락을 원합니다. +21 link hot 환시안 2014-08 15185
12816 [오리지널]  다나카의 아틀리에 +18 hot 갈치대왕님 2016-03 151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글을 읽으셧다면 감사의 리플은 센스



AGF 2019
Powered by Sir OpenCode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