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59 (회원 176) 오늘 7,074 어제 18,420 전체 100,736,602  
공지를 준수해주시기 바랍니다
아르카디아 주소는
http://www.mai-net.net/ 입니다.

팬픽요청 게시판이 신설 되었습니다. 팬픽 요청은 팬픽요청 게시판에 남겨주세요.
총 게시물 13,033건, 최근 3 건
   
[오리지널]

왕도 판타지의 공주님 포지션이 되고싶었다(王道ファンタジーのお姫様ポジションになりたかった)

글쓴이 : 펜펜 날짜 : 2020-02-28 (금) 01:31 조회 : 2136
글주소 : https://www.typemoon.net/ss_intro/134156

작품명 : 王道ファンタジーのお姫様ポジションになりたかった

분량 : 14화

장르/성향 : 판타지, TS, 전생

원작 : 오리지널

사이트 주소 : https://syosetu.org/novel/214266/

내용 설명 : 드래곤퀘스트같은 게임 속 세계에 마왕에게 납치당하는 공주님으로 전생한 전생자가 원작을 박살내버린 소설.

드래곤퀘스트1처럼 원래라면 게임의 주인공이 마왕을 쓰러뜨리러가는 계기가 될 뿐인 공주님으로 전생한 전생자가 스스로를 단련해서 자기를 잡으러오는 마왕군을 쓰러뜨리고 원작을 박살내려다 마왕과 간부 6명이 전부 오는 바람에 꿈도 희망도 없는 루트를 타버리는 내용입니다.

이미 세계는 대부분 마왕군 손에 들어갔고 인간들은 노예나 다름없는 생활을 보내고 있는데다 원작에서는 공주가 납치당할 뿐이었던 왕국은 수도의 모든 사람들이 몰살당하고 처절하게 멸망했습니다.

전생자같은 경우는 원래 자기자신이 납치당하는 원인인 성녀의 힘을 누그러뜨리기 위해서 스스로 순결을 포기하고 정기적으로 창관에 다닌다던지, 원작의 주인공으로 추정되는 녀석의 경우에는 성검 대신 계약자를 파멸시키는 마검을 손에 넣었다던지 이거 마왕을 죽여도 답이 없는거 아닐까 싶은 그런 소설.

p.s 직접 묘사는 없지만 수위가 꽤 센편.
p.s2 마검의 정령도 있는데 겉으로는 치유계 마스코트같은 녀석이 처절하게 파멸하는 인간을 보는게 취미라 더 엔딩이 걱정되는 편.

슬라이딩112 2020-02-28 (금) 03:26
성녀의 힘이 없으면 마왕은 어쩔생각이지?
댓글주소
     
     
인강실격 2020-02-28 (금) 20:50
리필됩니다.
댓글주소
레포링 2020-02-28 (금) 12:11
납치당하는 이유>  성녀의 힘

성녀의힘 근원>순결

주인공>순결? 그게머임ㅎ

납치당할이유는 이미 없는게?

그거때문에 스토리 꼬이는 창작물특유의 빅엿가능성보다

...차라리 납치당하고말지...
댓글주소
     
     
펜펜 2020-02-28 (금) 21:22
제가 설명이 모자랐는데 이미 납치 사건이 왕국 몰살 사건으로 바뀌어서 다 끝난 뒤에 스스로 순결을 버린거에요. 그리고 아예 사라지는건 아니라 시간이 지나면 다시 힘이 돌아온다고 합니다.
댓글주소
삭풍 2020-02-28 (금) 14:53
제목을 바꿔야겠네요. 사이코패스가 멍청하기까지 한 결과라규
댓글주소
양머리 2020-02-28 (금) 21:12
스스로를 단련해서 마왕군 쓰러뜨리자, 이러면서 자기 힘 중 하나인 성녀의 힘은 정기적으로 창관 다니면서 누그러뜨림. 
납치 안 당하게 창관 다녔다고 쳐도, 그래봐야 단련하면서 어그로 더 끌어서 마왕에 간부까지 몰려와서 왕국 멸망.

??? 

애초에 납치당해서 죽는 것도 아니고, 납치 안 당해도 스스로 창관이나 다니고 있는 판국인데 이런 판단을 왜 한 걸까요. 

이세계 전생, 단련해서 무쌍! ㅎㅎ
이러다가 망한 걸까요. 

댓글주소
     
     
펜펜 2020-02-28 (금) 21:21
아 설명이 이상했나요. 창관 다닌건 왕국 망한 뒤입니다.
댓글주소
라파군 2020-02-28 (금) 22:48
저도 설명보고 이상하다 싶었는데...그랬군요.
댓글주소
마르키아스 2020-03-01 (일) 00:08
설명 순서가 좀 꼬여서 멍청하게 느껴지는데, 순서대로 생각해보면

납치당하는 게임 속 공주님으로 환생
 -> 납치하러 올 마왕군 간부(1명) 쓰러뜨릴 수 있을 만큼 단련
   -> 어설프게 강함이 알려져서 마왕군 최강파티 습격&수도 멸망
     -> 그와중에도 어떻게든 혼자 도망치긴 했는데 성녀의 힘 때문에 재납치 가능성 높음
       -> 순결을 대가로 성녀의 힘을 없앴더니 자동 리필되므로 정기적 해소(...)
          -> 원작 주인공을 의지하려 했더니 마검 타락
            -> 끝났다!

대충 이런 느낌인 거군요?
그야 납치당하면 여러므로 고생할테니 저항하고 싶어하는 게 맞고, 실패했어도 살아남았다면 어떻게든 도망쳐내야 하니 순결 버리는 것도 이상할 건 없군요.

이 주인공의 패인은 원작 개시 전에 마왕+간부들을 격퇴할 수 있을만한 전력을 키우지 못한 점인가...
댓글주소
   

총 게시물 13,033건, 최근 3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983 [기타]  (라쿤 아파트) 큰수달 만화 +2 link 암흑요정 03-04 833
12982 [나히아]  [히로아카/나히아]반 1-A가 데스배틀을 감상하다 +3 qjrj 03-04 930
12981 [유희왕]  싱크로차원~전율~ 유성볼 03-04 632
12980 [오리지널]  TS 방패 역 종자는 용사를 따라갈 수 있을까? +4 link hot 유니콘조아 03-04 1591
12979 [기타]  [전희절창 심포기어] 마리아씨는 결혼하고싶다(マリアさんは結婚したい) +16 link 펜펜 03-03 1177
12978 [오리지널]  옆자리의 츤데레 트윈테일이 어째선지 내 옆에서 떠나질 않는다!(隣の席の… link 펜펜 03-03 1169
12977 [스트라이크 위치스]  X 판권작 다수] 제2차 슈퍼로봇코 대전 (재소개) +1 link 암흑요정 03-02 434
12976 [워해머40k]  [워해머 판타지] 소서리스랑 같이 살면 안 되는 걸까? (Is it wrong to live with a S… +4 link 골뱅C 03-01 863
12975 [기타]  [마법과 고교의 열등생 & 크레용 신짱(짱구는 못말려)] 폭풍을 부르는 마법… +11 link 골뱅C 02-29 1290
12974 [나히아]  & [죠죠의 기묘한 모험] 황금 체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黄金体験のヒーロ… link 골뱅C 02-28 906
12973 [오리지널]  왕도 판타지의 공주님 포지션이 되고싶었다(王道ファンタジーのお姫様ポ… +9 link hot 펜펜 02-28 2137
12972 [나노하]  나노하 클론의 음모(なのはクローンのたくらみ) +5 link hot 펜펜 02-28 1753
12971 [코드 기어스]  천재 토끼는 평화로운 세계에서 IS를 만들고 싶은 모양입니다 +8 link hot 암흑요정 02-27 1801
12970 [기타]  [니코동][MMD액션]-가창묵시록-stellae fatum +3 link DAEITW 02-27 220
12969 [기타]  공각×Portal (공각기동대SAC × 포탈) link 암흑요정 02-25 441
12968 [기타]  [캄피오네] 로리 캄피오네 (The Loli Campione) +1 link 관산정 02-25 1260
12967 [기타]  [캄피오네] 브레이킹 페이트 / 원 사우전드 스텝 / 언성 히어로 +2 관산정 02-25 644
12966 [기타]  [캄피오네] 스키터링 캄피오네 (Skittering Campione) +3 link 관산정 02-25 622
12965 [기타]  [캄피오네] 네온 제네시스 캄피오네 (Neon Genesis Campione) +4 link 관산정 02-25 718
12964 [오리지널]  정말 좋아하는 누님이 악역 영애 입니다만, 이대로라면 파멸 엔딩을 맞이 … link hot 하루살이100년 02-25 1530
12963 [기타]  [식극의 소마] 만약, 유키히라 소마가 귀여운 여자였다면 (もしも、幸平創… +1 link 골뱅C 02-25 1200
12962 [오리지널]  소환된 용사에게 약혼녀를 빼앗겼습니다 ~ 빼앗은 남자와 빼앗긴 남자의 독… +14 link hot 항상여름 02-24 2385
12961 [Fate/GO]  [FGO x 공의 경계 x 창은의 프래그먼츠] Fragments of origins +4 link Didact117 02-23 1260
12960 [기타]  [귀멸]츠기쿠니 요리이치 vs 모든 상현 +11 link hot 으음re 02-22 2064
12959 [기타]  페리누 이야기 우주모험편 (판권작 다수) +3 link 암흑요정 02-22 593
12958 [네기마]  결함인생 주먹과 칼날 +20 link hot 노위스 02-21 1636
12957 [던만추]  쵸코보와 검희의 이상한 오라토리아 +5 유성볼 02-19 1433
12956 [원피스]  x 가정교사 히트맨 리본] 마피아왕 +3 link 아담젠슨슨 02-19 764
12955 [소아온]  베르세르크 온라인 ~내 소꿉친구는 삐뚤어진 사람~ (ベルセルク・オンライ… +3 link hot 골뱅C 02-18 1524
12954 [오리지널]  세카이에 강도가 부족하다(セカイに強度が足りてない) +4 link hot kim197911 02-17 1949
12953 [기타]  아라이상 맨션 (케모노 프렌즈) +4 link 암흑요정 02-17 1001
12952 [던만추]  [F/GO주체×던만추]【네타】전생특전은 Fate의 투영이었다 +9 link hot MIXIE 02-17 1927
12951 [기타]  [DOOM]&[해즈빈 호텔] Layers of Hell: Hazbin's Most Unwelcome Guest +3 Solly 02-17 642
12950 [Fate]  청아한 새벽의 명성 +6 link hot 적혈공월 02-16 1562
12949 [기타]  이세계 현지조사 (이종족 리뷰어스) +4 link hot 암흑요정 02-15 1551
12948 [금서목록]  어떤 재기의 악역영애 +7 hot AheGao 02-14 2369
12947 [오리지널]  잠복 현자는 감추지 않는다 ~회춘 은자의 학원 전기~ +1 link 크아유 02-14 1238
12946 [오리지널]  소꿉 친구에게 차이게 되면 또 한사람의 소꿉 친구가 〇〇 해 주었다. +3 hot 답은없다 02-13 2326
12945 [오리지널]  부서진 달의 메르세데스~흡혈귀의 귀족에게 전생 했지만 버려질 것 같아서 … +4 link hot 크아유 02-13 1988
12944 [오리지널]  악마 ·어카운트 +3 link 열여섯번째밤 02-13 1400
12943 [오리지널]  가짜 성녀 쿠소 오브 더 이어 +15 link hot 파니카 02-11 4863
12942 [기타]  무장신희라는 시대의 도화 (단편) +2 link 암흑요정 02-10 835
12941 [금서목록]  사텐「벡터를 조종하는 능력?」 +14 hot AheGao 02-10 2406
12940 [오리지널]  [TS]역행전생한 아저씨, 성별도 역전했지만 버추얼 유튜버의 두목을 노린다! +10 link hot 나루나루 02-10 2016
12939 [오리지널]  각하가 퇴각을 명하지 않는 한(閣下が退却を命じぬ限り) +2 link hot 사에키양 02-07 2579
12938 [건담]  건담 SEED Destiny 하얀 유성의 쌍둥이 (ガンダムSEED Destiny 白き流星の双子) +1 link 골뱅C 02-07 1063
12937 [기타]  [유녀전기] 젊은 여성의 범죄기록 (A young woman's delinquency record) +21 link hot 불타는콩 02-07 2475
12936 [오리지널]  창세의 연금술사~전생의 기억을 가지는 나는 붕괴한 일본에서 출세한다∼ +8 link hot 크아유 02-06 1825
12935 [오리지널]  성녀님은 꽃미남보다 언데드가 좋아⁈ 사령술사로 기피됐던 남자, 영웅의 … +10 link hot 세르얀 02-06 2006
12934 [오리지널]  예를 들어 내가, 챔피언에서 공주의 기둥서방으로 잡 체인지 했다고 해서 +1 link hot 크아유 02-06 1995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글을 읽으셧다면 감사의 리플은 센스




Powered by Sir OpenCode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