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86 (회원 202) 오늘 27,005 어제 28,676 전체 91,715,160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9,267건, 최근 2 건
   
[출판물/네타]

[히어로메이커] 최신화 감상(네타주의)

글쓴이 : 달의저쪽 날짜 : 2019-02-10 (일) 23:54 조회 : 1042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33657
저번화에서 골드수저를 찾아가 이야기를 나누던 브루츠는 오비를 처분하기 위해 골드수저를 꼬드깁니다.

오비는 그럴 놈이 아니라던 골드수저에게 브루츠는 현재 오비를 따르는 성기사가 많다는 것과 오비와 같은 자는 돈이나 권력을 위해서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충을 위해 움직이기에 위험하다면서 골드수저와 오비 사이를 이간질 합니다.

그 와중에 오비는 충을 다하기 위하여 골드수저를 찾아가지만 골드수저는 오비를 확인한다면서 오비를 물러나게 합니다.

하지만 오비는 물러가지 않고 골드수저에게 찾아갔고 브루츠의 이간질때문에 오비를 의심하게 된 골드수저는 바깥의 경비들에게 다 들리도록 오비를 후드려팹니다.

전쟁에서 사기가 얼마나 중요한지를 생각하면 정말로 최악의 수라고 생각이 됩니다.

사기가 없다면 이길 전쟁도 못이기고 사기가 있다면 못이길 전쟁도 이길 수 있는 것인데 골드수저는 그저 브루츠의 말만을 듣고 오비를 의심하고 대화를 제대로 해보지도 않은채 오비를 두드려팼고 그것을 주변을 경계하던 성기사들이 듣기까지 했으니 성법이 사라져 사기가 나락으로 떨어졌는데 거기서 오비가 간신히 잡고있던 사기 또한 떨어질 것을 생각하니 정말로 최악의 상황입니다.

거기에 현재 세날로부터 지원을 받은 괴이체가 추격도 해올테니 골드수저와 브루츠는 이번 전쟁에서 반드시 한명은 죽을 것 같습니다.

특히 골드수저가요.
믹시

GhostWalking 2019-02-11 (월) 00:06
부르츠는 자기가 정권을 잡는다고 해도 어떻게 상황을 해결할지도 모르겠군요.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9-02-11 (월) 00:20
아마 정권 같은 건 관심도 없을 걸요.
댓글주소
     
     
돼지의혁명 2019-02-11 (월) 15:50
그냥 금숟가락이 짜증나게해서 날려버릴 생각만할듯... 강아지도 솔직히 그리 머리 좋은편은 아니라서...
댓글주소
새누 2019-02-11 (월) 00:09
망하는 놈들이죠 이제
댓글주소
달빛청년 2019-02-11 (월) 00:27
저 개기사단 부르츠는 아마 이 현상이 일시적인 거고, 이기회에 정권잡자는 마인드 일텐데,

저 세계관 마족막는것에 대한 영향력과 성법, 회복, 물약의 영향력 생각하면 뭘해도 망하는데 정말 개판이 따로 없죠.

뭐... 실제 역사도 그 망국의 나라 가운데서도 정말 권력가지고 개판 벌어지니 현실적이긴 하군요.
댓글주소
티거2018 2019-02-11 (월) 01:50
터무니없이 웃긴게 골드수저 놈이 저지르는거 보면는  계락 거는 놈들이 완전 헛수고하는 것 처럼 보이네요.
가만히 있으면 무릎 좀 까질 상처를 완전 사지절단 수준으로 자폭하니...
댓글주소
황금독수리의 … 2019-02-11 (월) 04:02
근데 진짜 이제 마족 우짜지?
댓글주소
슈이네스 2019-02-11 (월) 07:24
정말 답이 없죠.
이젠 골드수저보다 나머지가 어떻게 될지 궁금할 정도네요.

전쟁 지속 = 세날에게 완패
니까 돌아가는 건 확정인데

얘네들 배도 식량도 없잖아요?
육로로 돌아가야 하는데 산맥을 넘어가야 하죠?
장기간 이동해야 하니 중장갑은 버리고 가야겠죠?
그리고 성국땅에 도착할 쯤이면 성국은 이미 세기말이겠죠?
항복하고 세날의 포로가 되는 편이 그나마 목숨은 건질 수 있지 않을까요?

성국이 세기말이라고 생각하는 이유
군사력(성법) 망함.
경제력(포션, 치유 성법) 망함.
상징성(종교) 망함.
댓글주소
울리쿰미 2019-02-11 (월) 08:07
이제 마왕은 커녕 수호왕 하나만 나타나도 끝장날 느낌입니다... 지왕 봉인 풀리면 포션이랑 성법 있어도 간신히 잡은 놈인데 어쩌죠? ㅋ
댓글주소
     
     
크로이테 2019-02-11 (월) 14:24
지왕의 경우 힐리스의 페널티전이였죠. 카스로다가 없어서 단발기만 쓸 수 있었지 카스로다가 있었다면 연속기로 썰고 썰고 또 썰어서 비교적 쉽게 이겼을겁니다.

1기 파티만 봐도 페널티가 없다는 전제하에 다굴치면 수호왕 하나는 확살이 가능한 수준이였습니다. 현재 윌리엄이 늙었고 엘프는 빠졌지만 로엔과 몽크마스터 커스.... 의 실력을 생각하면 의외로 해결 자체는 가능합니다.

엄청 띄워줬던 고대 마법왕국이 마왕 탓에 망했다지만.... 그건 달고나를 생각하면 당연한 결과라 생각되네요.
댓글주소
TZ 2019-02-11 (월) 09:46
골드수저 하는 꼬라지가 딱 여포꼴 나게 생겼네요.

댓글주소
뷰너맨 2019-02-11 (월) 15:19
늪에 이미 허리까지 잠긴 것도 외면하고 가슴까지 차고 나서도 아직도 아무 문제 없다고 착각 하고 있는 꼴이죠...
댓글주소
   

총 게시물 39,267건, 최근 2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9187 [출판물/네타]  몬스터×몬스터 허무왕) 계약종료라고?북큐브놈들.. +12 현자꼬맹이 02-12 0 755
39186 [웹창작/네타]  [룰렛은 너의 지옥] 벌써부터 사망각이 잡히네요 +21 hot 10만3000권의마… 02-12 0 1268
39185 [웹창작/네타]  [신화 속 무법자] 으아니! 이게 무슨 소리요! +5 플라잉란코 02-12 0 841
39184 [웹창작/네타]  [폭군 고종/네타] 임모탄 고의 신의 한수 1조 2항 +23 hot 이누매나 02-12 1 2208
39183 [게임]  이번 스팀 세일 구매 게임들 평가 [The messenger, what remains of edith finch, return of … +1 blackW 02-12 0 681
39182 [영상물/네타]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3기 15~17화 감상 +6 명석 02-12 0 596
39181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야라뎃키 메가텐] 이것이 인간의 강함. 이것이 주인공이다! +50 hot 거꾸로말해요 02-12 0 1302
39180 [영상물/네타]  [헤븐즈필 2부/네타] 조..... 좆켄!!!!! +7 hot Martian 02-11 0 1574
39179 [영상물/네타]  [스타_트윙클 프리큐어] 이번 최애는 분홍이 아닌 청록큐어다아!!! +3 AMN연호 02-11 0 403
39178 [영상물/네타]  배틀엔젤 알리타 - 네타는 거의 없음. +2 데이워치 02-11 0 347
39177 [영상물/네타]  [쾌도전대 루팡렌쟈 VS 경찰전대 패트렌쟈] 기나긴 이야기의 끝 +8 게랄디 02-11 0 757
39176 [출판물/네타]  [히어로메이커] 최신화 감상(네타주의) +12 hot 달의저쪽 02-10 0 1043
39175 [웹창작/네타]  [데스마치] 최종장에 돌입했네요 +9 link hot holhorse 02-10 0 1233
39174 [영상물/네타]  부활의 를르슈 스포일러 감상평. 히로인경쟁 최종승자가 정해졌습니다. +29 hot 키바Emperor 02-10 2 3042
39173 [영상물/네타]  [데이터주의] 카구야님은 고백받고 싶어 5화 +8 hot 나덜 02-10 0 1795
39172 [영상물]  [lol]이것이 매멘의 클라스! +9 hot 루현 02-10 0 1229
39171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오는 호모인듯 합니다] 신은 없는건가... +13 hot 애플요거트 02-09 0 1427
39170 [영상물]  [영화][사랑은 비가 갠 뒤 처럼] 원작은 신경안써도 되는 하나의 작품 +5 공돌이88호 02-09 0 583
39169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야라뎃키 메가텐] 최신화 정리 +52 hot 거꾸로말해요 02-09 0 1411
39168 [영상물/네타]  세인티아 쇼 8화. - 작화도 전개도 엉망진창.... +8 키바Emperor 02-09 0 546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