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80 (회원 138) 오늘 8,443 어제 25,969 전체 86,228,851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7,799건, 최근 4 건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훔쳐라! 천하 제일을 목표로!

글쓴이 : 드레고닉 날짜 : 2018-08-10 (금) 03:29 조회 : 946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409700
이제 제갈사의 말 대로 도둑질을 시작하는 백웅.
그런대 이정도의 경지로는 절정을 상대로는 도둑질을 못할거라고 생각한 백웅은, 검마에게 찾아가서 부탁을 합니다. 그러자 검마는 자신이 아는 유명한 신투 한명을 추천해주고, 백웅은 그와 만나서 씹사기 역용술인 변태술을 익히는대 성공합니다. 역용술의 영역을 넘어선 변신술에 가까운 사기 역용술입니다.
이것과 뇌명의 압도적인 속도를 합쳐서 절정고수를 상대로 물건을 훔치는대 성공을 합니다만... 최후의 고비가 남았죠.
바로 용중일!
변장을 해서 안으로 들어가는대 성공했지만, 갑자기 검술 시연을 해보라고 하자 까먹었다고 당당하게 말하자 용중일은 천하의 대도가 이런 기본적인 실수를 할일이 없다고 생각하면서 넘어갑니다. 그렇게 도둑질을 성공하긴 했으나, 약간 의미심장 합니다. 마치 일부러 당해준것 같거든요.
그렇게 성공하자, 제갈사한테 칭찬을 받은 백웅은 속으로 별로 기쁘지는 않다고 말을합니다.

... 의술이랑 요력, 소환술 말고도 잘하는게 있어!
믹시

beanly 2018-08-10 (금) 04:41
<코멘트 삭제처리됨>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04:54
4대 신기, 절대지경를 위해 도둑질을 하는건대요? 제대로 읽으신거 맞음?
댓글주소
          
          
blast012 2018-08-10 (금) 07:02
근데 이번 회차에서  떡밥 뿌려놓은거 회수하려 작가가 무리좀 하는게 보이긴 했음....한 두명이 그렇게 평가한게 아니라.

뭐랄까 좀 난잡하다고 느끼는 사람들도 많았고.

저는 그저 레벨업이나 검성전 결말이 나지 않기를 간절히 바랄뿐....
댓글주소
     
     
Truesage 2018-08-15 (수) 04:03
해당 코멘트는 삭제처리되었습니다
댓글주소
orez 2018-08-10 (금) 08:32
여동빈 "잠깐만 연자여. 아니, 무사시하고 싸우게 해주겠다며;;;"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08:54
거절하지 않았남?
댓글주소
          
          
orez 2018-08-10 (금) 09:15
아, 그러네요.

자기 손으로 쓰러트리겠다고 여동빈 돌려보내놓고, 도둑지경을 노리고 있어서 잊고 있었네.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15:32
자기가 쓰러트려서 10연투를 충족시키겠다라고 마음 먹는것 때문에 돌아가는 중이죠...
댓글주소
오메가 2018-08-10 (금) 09:29
이렇게 절대지경 올라봐야 진짜 별거 아니라니 참.....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09:36
그건 절지가 뭘지 나와봐야 할뜻. 습득 조건이 미치면 무공도 정말 씹사기이니... 무쌍패 정도만 해도 할수 있는 일이 크게 늘어나죠
댓글주소
한을 2018-08-10 (금) 09:42
벨 수 없는걸 벤다. 훔칠 수 없는걸 훔친다. 절대지경은 전부 모순적이죠.

어쩌면 백웅이 절대지경에 도달 못하는 이유가 백웅은 진심으로 신살 이 가능하다고 믿어서 일지도요?

죽일 수 없는 신을 죽인다. 이런 모순 없이 진심으로 언젠가는 신을 죽일수 있다고 생각해서 절대지경에 못 가는거 아닐려나요....
댓글주소
현평 2018-08-10 (금) 11:49
솔까말 의술도 진짜 재능있는 편은 아니었으니 실질적으로 1회차에 했어도 먹고 살만 했을 도둑질.  대도가 되는 것입니다.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12:32
진짜 누군가의 예측대로 가면을 훔치기라도 할건가...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8-10 (금) 14:59
사실 저건 특이점을 그 기술로 미뤄둔다/속여넘겨서 미룬다 쪽에 가까운것 같은데.
헌원검은 겸사겸사(...)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15:16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헌원검은... 겸사겸사 수준은 아니겠지만요
댓글주소
기묘한자식이… 2018-08-10 (금) 17:28
도둑질은 진짜..

무슨 논리로 계획을 세웠길래 특이점이 추적중인 상황에서 다른 길 가는지 이해가 안가서 작가가 건물사려고 늘어트리는게 아닐지 의심이 들더라구요.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0 (금) 17:48
신투지존의 무공을 완성하는것으로 특이점을 회피하는 대에 도움을 준다는 응룡급 거북이의 점꾀+헌원검 찾을수가 있다고함
댓글주소
미르마루 2018-08-10 (금) 18:18
결국 이러다가 다시 옆길로 새서 절대지경은 잊고 다음전생각이나 노릴거 같네요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8-11 (토) 07:13
십이율주거 연전 초함되면 무사시꺼 부터 아홉번이니 그다지 멀지 않았어요
댓글주소
로튼애플 2018-08-13 (월) 00:34
아니 이상할거 없는데요.
백웅이 전생동안 한 일들 보세요. 전부 도둑질입니다. 기연도둑질 무공도둑질 정보도둑질 등등. 다 어떻게 보면 남이 먹을 예정이거나 남의것인것을 당사자가 의식하지 않고 몰라서 무방비했기에 훔친것들이죠.(...)
백웅을 경계했던 이들에겐 그래서 실패했거나 개고생했고...
댓글주소
   

총 게시물 37,799건, 최근 4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7739 [웹창작]  최근 읽어본 조아라 글 감상 +3 hot 팔콘 08-11 0 1683
37738 [게임/네타]  [둠 이터널/스크롤/데이터 주의] 뭐가 어째? 둠 유니버스? +51 에닐 08-11 0 960
37737 [기타]  편의점 공통 오뚜기 카레면 약간 매운맛 & GS25 오모리 부대찌개 라면 +7 데빌시키 08-11 0 575
37736 [웹창작/네타]  [트라젠타듀오 어장/사쿠야는 위험한 도시에서] 두번째 보스전 종료 +1 Cielbrunstud 08-11 0 202
37735 [영상물/네타]  [맘마미아 2] 소포모어 징크스 X까! +4 아스펠 08-10 0 743
37734 [웹창작/네타]  [스위트 홈/ 유료분 네타] '현실'적이고 '무서운' 이유. +1 이누매나 08-10 0 669
37733 [출판물/네타]  [한제국건국사]그래서 다음 편은? +11 hot 불타는감자밭 08-10 0 1023
37732 [기타]  세븐일레븐 더커진 한마리 훈제치킨 리뷰 +11 hot 데빌시키 08-10 0 1149
37731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훔쳐라! 천하 제일을 목표로! +20 드레고닉 08-10 0 947
37730 [웹창작/네타]  [전생검신] 백웅의 도둑질 재능과 가면에 대한 개인적 추측 +3 일단 08-10 0 844
37729 [웹창작/네타]  [전생검신/네타] 추측하건데.. +5 모던워페어 08-09 0 906
37728 [출판물/네타]  [마블/타입문/네타] 양쪽 모두 인류에게 희망적인 미래는 없는 것 같네요. +36 hot Cthulhu2 08-09 0 1952
37727 [웹창작/네타]  [전지적 독자 시점] 뭐지, 설정오류인가요? +7 hot 한을 08-09 0 1224
37726 [기타]  Gs25 해물 알리오올리오 스파게티 리뷰 +5 데빌시키 08-09 0 800
37725 [웹창작]  [FGO/인류를 구하는건 내가 아닌 듯하다] 왜 6장에서 욕먹었는지 이제야 알겠… +28 hot 벨크로스 08-09 0 2038
37724 [웹창작/네타]  미스터 션샤인 - 도깨비에서 많이 발전했네요. +9 따아악 08-09 0 842
37723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이러니까 아무도 모르는게 당연하지! +19 hot 드레고닉 08-09 0 1428
37722 [게임/네타]  대난투 스매쉬 브라더스 닌텐도 다이렉트(부제 : 계속 이어지는 충격과 공… +2 제트버스터 08-08 0 420
37721 [출판물/네타]  벚꽃 지는 계절 에 그대를 그리워하네 +12 명석 08-08 0 653
37720 [기타]  팬덤 때문에 캐릭터에게까지 정이 있는대로 떨어진 것 같네요. +65 hot 황산군리 08-08 0 2883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