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152 (회원 112) 오늘 6,314 어제 27,543 전체 85,437,941  
네타딱지 붙였다고 해도 제목에서부터 까발리시면 안되시지 말입니다.
총 게시물 37,584건, 최근 10 건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갓천무휴, 찬양해 찬양해!!

글쓴이 : 드레고닉 날짜 : 2018-01-11 (목) 00:19 조회 : 1551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review/386067
이전에 나왔듯이 이번에는 저승길로 정보 관리 하러가신 망량의 턴이 돌아왔습니다. 그리고 중반때 부터 계속해서 뿌리던 저승의 떡밥이 풀렸습니다.
모두의 예상대로 염라대왕은 죽었고 저승을 심판하는 사왕들 역시 저승길로 갔습니다. 물론 이것만이라면 제가 제목으로 갓천무휴라고 하지 않았겠죠, 중요한건 명량이 이말이었습니다.

"죽은 인간의 혼은 이름 모를 옛 지배자의 먹이가 된다네."
"인간의 혼은 여덟명의 대신격의 축복으로 만들어지는것이라네, 그렇기에 윤회천생도 기능하지 않지."

.... 갓천무휴 외쳐! 그저 자기위안이며 인간의 본질이 아니라고? 어짜피 창힐 꼭두각시라고?
어짜피 뒤지면 다 옛 지배자 먹잇감이 되는 곳에서 뭘 어쩌라는걸까요? 측천은 올바랐습니다. 이딴 생지옥에서 40년 한정이지만 구원의 줄을 내민거에요
믹시

그런거없다 2018-01-11 (목) 00:21
정말 자기가 할 수 있는 선에서 최선을 다한 거였죠 ㅠㅠ 세계관이 너무 시궁창이라 저게 최선이라니...
댓글주소
가끔은달려보… 2018-01-11 (목) 00:22
뭔가 했네여...
측천무후를 갓천무휴라고 하신 거군요. 갓천무후라면 안 헷갈렸을텐데.
덤으로 망량도 명량이 되어 버렸어!!

그런데 왜 40년 한정인가요?
측천이 저렇게 된지 수백년 지나지 않았나요?
수백년~천년 이상 구원 아닌가? 종말까지 500년 더 남았으니.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0:24
아 너무 ㅈ같은 저 작중 현실에 맨탈이 살짝 나가서 오타가 났네요, 토요로 창힐과 계약해서 무후 사후 20년과 이전 20년 통합 40년동안 태어나고 죽은사람 전부다 무후의 신전에서 구원받는구조입니다. 그렇기에 통합 40년이죠
댓글주소
만능의 열쇠 2018-01-11 (목) 00:26
진짜 저런 미친 세계관에서 그나마 희망은 백웅과 무신 정도네요.

그런데 저런 상황에서 황제의 의도도 궁금하네요. 단순히 먹이 공급이라고 보기에 삼황오제에게 가면을 씌운 것도 그렇고,

만신전이 인간사에 개입 못하게 한 것도 그렇고, 왜 갑자기 노선을 바꾼 것일까요.
댓글주소
blaky 2018-01-11 (목) 00:28
전 이번 편 보고 예전에 서왕모(여와)가 했던 이야기가 떠올랐습니다.

"대저 너희 인간은 태어나고, 태어나고, 태어나고, 태어나도 그 삶이 어디서부터 시작되었는지 알 수가 없으며, 죽고, 죽고, 죽고, 죽어도 죽음의 끝을 알지 못하리라. 그것이 너희에게 부여된 유일한 축복이자 천명(天命)일지니"

야 이.... 이게 그런 뜻이었냐.....!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0:39
먹혀서 찌꺼기로 쓰레기통에서 영원히 살아야하니 죽음의 끝을 모른다라는 표현이 틀리지 않네요
댓글주소
휴렛조교수 2018-01-11 (목) 00:28
그럼 천신경은 저걸 피하게 만들어준다는건데..
광성자 당신은 도덕책..

그리고 명계를 전륜성왕이 관리하고 있으면...
...부처라는건 대체 뭘까요?
댓글주소
LaNuovaVita 2018-01-11 (목) 00:35
저기  염라대왕이 사왕들이 죽엇는대 지옥이 기능을 합니까?  지옥에 있된 죄수는 둘째치고 지옥 최하층에나 있다는 최악의 존재들은 어디로?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0:37
죄수나 최악존재가 다 먹혀버리고 간수들은 그냥 할일 없어지니 멍때리면서 하늘을 보고있다고 합니다
댓글주소
     
     
휴렛조교수 2018-01-11 (목) 00:42
맛있게 냠냠이겠죠
댓글주소
     
     
와테 2018-01-11 (목) 12:36
저승 대신 외신 위장으로 슝- 하는 거겠죠 뭐.
댓글주소
세르얀 2018-01-11 (목) 00:38
명계가 선별해서 구원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여와가 말했었는데, 다 옛지배자 뱃속행이면 명계의 존재의미는...?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0:39
립서비스죠, 대놓고 쓰래기 통임 ㅇㅇ 하면 퍽이나 좋아하겠습니다.
댓글주소
          
          
세르얀 2018-01-11 (목) 00:47
영원히 고문하겠다는 상황에 굳이 립서비스할 이유가 없지않나요. 당시 여와가 백웅에게 호의적이었던것도 아니었고, 어차피 백웅 끝장내려던 때라서 구라쳐서 이득볼 상황도 아니었죠.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1:19
혹시 저승이라는 존재 자체가 선별에 도움을 주는것이 아닐까요? 저승이 있기에 그것을 극복하기 위해서 도를 닦거나 선행을 하는것으로 혼의 격을 상승시켜서 신선이나 그에 준하는 존재로 성장하니까요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8-01-11 (목) 03:19
아마 그 옛지배자가 여와라서 진심으로 인간들이 자신의 뱃속에 있는 것이 구원이라 생각했을지도
댓글주소
     
     
orez 2018-01-11 (목) 00:48
선별 자체가 천신경이 아닐까요…… 다 쓰레기통으로 갈 운명이지만 그 중에서 좀 되는 놈들은 지상에 체류하게 해주고, 지상에 체류한 놈들 중에서도 운이 끝발나게 좋은 애들만 천신경을 받는…… 아, 그럼 삼황오제의 영역이 아닌 서방에서도 좀 되는 애들이 살아남는 게 말이 안 되나.
댓글주소
          
          
세르얀 2018-01-11 (목) 00:50
명계 구석의 숨겨진 공간에 천신경으로 걸러낸 애들을 선별해서 구원해줄 창고(...)같은거라도 있는걸까요.
댓글주소
               
               
플라이트 2018-01-11 (목) 02:51
만신전 구석일지도요..
댓글주소
휴렛조교수 2018-01-11 (목) 00:44
이렇게 되면 옛날 존재는 이브 트스틸이 살릴수 없는건가..
아니면 혼이 먹혀도 살릴수있을려나 모르겠네요
저걸 누가 먹는지도 모르겠고..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0:46
당장 해신이 한번 우걱하고 아버지의 혼돈 옥좌의 일부인 이청운도 부활시키는것을 본다면 되살리는것에 무리는 없을겁니다
댓글주소
          
          
섭고편질 2018-01-11 (목) 03:03
그렇게 들으니 이브트스틸이 뭔가 엄청 대단해보이네요. 사실상 아우터갓이나 다름 없는 놈이니 그레이트올드원의 뱃속에서 꺼내오는건 그렇다 치더라도 옥좌에서 꺼내오는건 어떻게 하는 걸까요? 사실은 이미 죽는 순간 끝이고 복제인간 같은걸 만든다던가 하는 걸까요?
댓글주소
요작 2018-01-11 (목) 00:53
엥 부처가 아니라 전륜성왕이 존재했다는건 부처가 없다는거? 이 세계에 불교가 존재하는게 모순이네요. 육조가 비인간적이다는 묘사부터 의미심장했는데...
댓글주소
     
     
드레고닉 2018-01-11 (목) 01:06
지금 당장 부처 호법인 팔부신중도 창힐 권속으로 나와서... 아마 세계의 진실과 가장 연관된 종교체계가 아닐까 생각중입니다
댓글주소
     
     
거꾸로말해요 2018-01-11 (목) 08:07
백련교자체가 불교의 일파인데, 개들이 모시는 미륵=무생노모이 아자토스니 모순될건 없죠.
댓글주소
아이르테르 2018-01-11 (목) 02:10
원래는 윤회가 기능했었는데 망가져서 이 상태가 된 것이죠. 언제 이상태가 됐는지가 중요합니다.
댓글주소
슈나 2018-01-11 (목) 04:43
꿈도 희망도 없죠? 진실편이 그막을 올립니다. 인간의 축복을 전욱 개같은 녀석이 뺏어가고 천계는 이미 최고간부가 망해가고 저승도 망했고 옛지배자는 툭하면 난리치고 신선들은 인과율에 의해 공물을 받치거라 아니면 너희에게 줄수있는것은 없다 시전 인간들은 백련교와 십이율과 황제 삼파는 지들끼리 인간 구제는 우리가한다 그러니까 내말에 복종해라 시전중 백련교주의 길도 험난하다못해 그켬인대다가 십이율 이녀석은 비밀이 아직도 많이 남았고 황궁을 쥐고있는 제갈가의 두녀석의 마음의 돌릴방법은 아직..거신족 옛지배자 천계 삼황오제 서방에 관한 떡밥 창힐 칠요 헤쳐나갈 게 진짜 절망의 구렁텅이에 빠져도 할말없는게 백웅파티입니다..
댓글주소
     
     
가끔은달려보… 2018-01-11 (목) 08:34
백웅이 없으면 절망의 구렁텅이에 빠진지 옛날... 발버둥쳐도 아무 희망도 없는 세상일듯.
백웅이 있기에 시도가 가능하고, 광기와 환멸뿐이었던 제갈사도 도전해볼 마음이 들었겠죠.
댓글주소
blast012 2018-01-11 (목) 10:22
말그대로 가축. 우리가 밀웜을 보는 입장과 다를게 없군요(...) 심지어 그 밀웜은 맛도 좋고 영양분도 엄청나...심심할때 가지고 놀기도 딱 좋고. 심지어 돈의 역할도 하니 허...
ㅗㅜㅑ...크툴루 원전보다 더 생지옥스럽네요 이정도면...
댓글주소
무닌 2018-01-11 (목) 10:46
히로인의 본질을 버리지 않은 망량..
댓글주소
   

총 게시물 37,584건, 최근 1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35904 [영상물/네타]  [쏘아올린 불꽃, 밑에서 볼까? 옆에서 볼까?] 뭘 어쩌라고? +4 검황흑태자 01-11 0 894
35903 [영상물/네타]  [장난을 잘 치는 타카기양] 1화 감상 - 훌륭하다, 훌륭하다 제작진놈들! +3 hot 이류인간 01-11 0 1394
35902 [게임]  [리뷰] 리틀 나이트메어 +8 허브솔트 01-11 0 672
35901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에그제이드 극장판 : 트루엔딩]진심 갓작이다......! +2 게랄디 01-11 0 939
35900 [출판물/네타]  [약캐 토모자키군] 플래그가 생기지 않아...! +1 stLyu 01-11 0 679
35899 [웹창작/네타]  [전생검신]....어느 시점부터 개판이 난거죠? +14 hot 한을 01-11 0 1732
35898 [출판물/네타]  [왕자의 제전 10화]역시 지렸... +9 hot 노히트런 01-11 0 1452
35897 [출판물/네타]  [전생검신] 갓천무휴, 찬양해 찬양해!! +30 hot 드레고닉 01-11 0 1552
35896 [영상물/네타]  (네타 약간) 뒤늦은 원피스 필름골드 감상 +2 hirugen 01-10 0 518
35895 [웹창작/네타]  [네타/야루오의 다크 판타지] 데키루오를 보고 생각해본, 딱히 의미 없는 정… +3 거꾸로말해요 01-10 0 992
35894 [영상물/네타]  [오버로드 2기/이미지 주의] 오프닝 영상을 같이 살펴봅시다. +22 hot 타바리 01-10 0 1535
35893 [게임/네타]  [FGO] (2부 서장 네타) 위작 복각이라니..타입문과 딜라는 인간의 마음이 없는… +4 hot 황산군리 01-10 1 1310
35892 [출판물/네타]  [안타깝지만 모험의 서는 마왕의 것이 되었습니다]미안하다 내 위장아 +15 hot RINNE 01-10 0 1382
35891 [영상물/네타]  [가면라이더 네타] 에그제이드 트루엔딩이 나왔습니다! 그리고 빌가놈이라 … +4 츤보이 01-10 0 729
35890 [웹창작/네타]  [네타/S─ C─ P─] 오라, 선량한(잔혹한) 죽음이여. +5 hot 거꾸로말해요 01-10 0 1280
35889 [웹창작/네타]  (튜토리얼이 너무 어렵다) 드디어! 호재가! +13 hot 호에~ 01-09 0 2299
35888 [웹창작/네타]  [사기사와씨가 오타쿠가 된건 내탓이 아니다] 치야키의 지인이란... +11 hot 섭고편질 01-09 0 1341
35887 [웹창작/네타]  [네타/전생검신] 새로운 떡밥. 그리고....아아, 갓마여. +17 hot 거꾸로말해요 01-09 0 1857
35886 [출판물]  [디지몬] 그레이스 노바몬 겁나 크네요... +18 hot 메탈엑스쿄코 01-08 0 2093
35885 [웹창작/네타]  [전생검신] 형이 거기서 왜 나와? +4 hot Arcane 01-08 0 1711
처음  이전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