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03 (회원 215) 오늘 28,464 어제 25,943 전체 92,574,977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575건, 최근 0 건
   

현실은 참 재미있네요

글쓴이 : amouranth 날짜 : 2019-01-11 (금) 14:11 조회 : 231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76358
일본 아이돌에 관심있는 분들은 이미 아실 내용일텐데요
AKB48 분점인 NGT48의 야마구치 마호라는 멤버가 자택에서 남자한테 습격당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일의 흐름은 이렇습니다.

1. AKB 지점 중 하나인 NGT는 집이 먼 멤버를 위해 우리나라 원룸이나 고시원 같은 숙소를 제공

2. 운영이 관리 안하고, 프로의식 부재인 멤버 때문에 패가 크게 두개로 갈림

3. (1) 아이돌 따위 장난아냐?라는 자유연애그룹
   (2) 프로의식 갖고 연애하지 말자 라는 연애금지그룹

4. 가치관의 차이로 인해 그렇게 사이가 좋지도 않았지만, 나쁘지도 않았던 두 그룹은
자유연애그룹이 점점 도를 넘어서자 사이가 틀어지게 됨.
특히 멤버들이 거주하는 숙소에 애인을 데려오는 등,
연애를 떠나 타 멤버에게 피해를 주는 멤버가 생겨남

5. 결국 마찰이 심해져서 연애반대그룹이자 그룹내에서 어느정도 책임자 위치에 있는 멤버 팀의 부캡틴(마호)이 강하게 반발, 운영에 찌름.

6. 자유연애그룹 쪽에서 강하게 반발.
인기도 있고 그룹 내에서 어느정도 발언권이 있다고 생각되는 멤버는 부캡틴이 마음에 안들기 때문에
위협을 가할 계획을 세움

7. 그 멤버는 자신의 남친에게 마호의 동선과 이동시간 등을 알려주어 혼을 내주라고 지시함

8. 멤버의 남친은 숙소에 출입하던 다른 멤버의 두 남친과 마호의 개인정보를 공유, 습격을 계획하게 됨

9. 습격당일 계획했던 3명중 한명은 실제 실행에서 빠지고, 한명은 복도 어딘가에, 또 다른 한명은 멤버의 방안에 숨어 있었음

10. 마호가 도어락을 열고 방에 들어가서 문을 닫으려는 순간 남성 중 한명은 숨어있던 복도 또는 멤버의 방에서 나와
문을 못닫게 막고 침입하여 소리를 못지르게 입을 막고 신고를 못하게 전화기를 빼았음.

11. 마호는 필사적으로 탈출하여 다른 멤버의 방으로 피신.

12. 범행이 실패하자 범행을 한 남성 두명은 도주하였고, 다음날 경찰에 체포됨.

13. 운영 또한 참고인 조사등을 통하여 사건의 전모를 어느정도 파악했으나
사건을 일으킨 당사자가 푸쉬멤버라 운영 본인 선에서 뭉개고 싶어했던듯.

14. 피해지 마호는 운영측에서 조치를 약속했으나 이행되지 않았고,
근 한달여동안 다시 습격 받을지 모른다는 불안감에 체중이 빠지고 건강이 안좋아지며
정신 또한 피폐해짐.

15. 결국 개인 SNS 등을 통하여 사건의 전모를 대부분 폭로

16. 티비 뉴스에도 다뤄지는 등 사건의 여파가 점차 커짐.

17. NGT 운영측을 넘어서 AKS 본사까지 소식이 들어가게 되고
사건 초기였다면 멤버 졸업으로 가지치기 및 손절이 가능했을텐데
이젠 그럴수 조차 없는 상황

18. 결국 그룹의 좆망이 걸려있는 이상 뭉개기로 결정

19. NGT 운영측은 피해자 마호를 회유 및 협박하여 극장 공연에서 사과하도록 시킴.

20. 운영측에서 뭉개기가 스스로 어느정도 성공했다고 생각하는 듯 함.

21. 그러나 타 멤버 및 주변 스탭들이 이대로 뭉개져서는 안된다고 강하게 반발중
특히 연예계에 나름 이름 알려준 사시하라 리노도 반발 중.

대강 이런 흐름입니다.
피해 멤버가 습격당한건 12월 8일 피해자가 저걸 스스로 알린건 1월 8일 밤입니다.

참 현실은 여러모로 재밌네요 맘에 안든다고 같은 멤버를 자기 애인인 남자들한테 팔아넘기고 소속사가 피해자를 사과시키고
예전에 저런식으로 아이돌이 같은 멤버를 자기 애인시켜서 못된짓 시킨다는 얇은 책같은거를 보았을때 말도 안되는 소리하네 참 이랬는데
말이 되네요


5.38 Kbytes

VF25S 2019-01-11 (금) 14:21
얇은책에서나 보던 행동을 진짜로 실행하다니 미수라지만 대단하네요.
댓글주소
에쿤다요 2019-01-11 (금) 14:24
이름 있는 졸업생들 여럿이 운영진 대응 비판하는 트윗을 작성했더군요. 안 그래도 AKS 쪽 운영은 비판을 많이 받았는데, 이번 건은 대놓고 뭉개고 피해자를 사과시키기까지 하니까 이제 운영 눈치 안 봐도 되는 고참 졸업생들이 나서는 것 같습니다.
댓글주소
클샤 2019-01-11 (금) 14:26
...진짜 현실은 상상 초월이군요.
댓글주소
유희성 2019-01-11 (금) 14:29
잘 몰랐는데 진짜 정신 나갔네요. 
댓글주소
apocalypse 2019-01-11 (금) 14:35
어린애들 데리고 하는거면 어른들이 잘해야 하는건데 말이죠 참...
댓글주소
키바Emperor 2019-01-11 (금) 14:37
진짜 일본은.......현실이 진짜 미친것 같아요.
댓글주소
みちる 2019-01-11 (금) 14:37
...제가 좀 헷갈려서 그런데

피해자'에게' 사과하게 만든 게 아니라
피해자'가' 사과하게 만들었다는 건가요?

후자면 자기네 돈줄에 피해를 끼쳤다고 그런 건가...
댓글주소
     
     
starsong 2019-01-11 (금) 14:41
어디서 본 장면 아닌가요?

캆돖캆왒 갮읍읍..

NO TACHKI NO TANOSHI!
댓글주소
     
     
amouranth 2019-01-11 (금) 14:52
운영이 피해자가 폐끼쳐서 죄송하다고 극장공연에서 사과시켰다고 하네요
댓글주소
          
          
みちる 2019-01-11 (금) 15:11
와 설마했는데 '늬들이 뭔 짓을 당했든 말든 내 돈줄이 피해가 갔으니 책임져라' 일 줄이야...
댓글주소
마이트레야 2019-01-11 (금) 14:45

한국 연예계도 일반인 상식은 안통한다는 소리를 듣지만
옆동네는 진짜...

댓글주소
Luklim 2019-01-11 (금) 14:46
라노베가 현실이 되었군요....뭐 지금 우리나라도 상상도 못했던 일들이 현실이 되가고 있긴 하지만 말이죠.
댓글주소
몰리브덴 2019-01-11 (금) 15:03
갓본
댓글주소
카라스v 2019-01-11 (금) 15:08
매니저가 미성년자 아이돌과 결혼한 것도 그렇고 이번일도 그렇고... 요샌 얇은책과 현실이 구분안가네요
댓글주소
LycanWolf 2019-01-11 (금) 15:22
한국도 카라사건 있긴 했지만 이정도는 아니었는데... 이게 바로 자극에 길들여진 민중과 사회인가...
댓글주소
레이더 2019-01-11 (금) 15:58
어우야 저게 저렇게 커지나 사건이.
댓글주소
청색양초 2019-01-11 (금) 16:02
우리나라 연예계도 말 많지만 옆동네 비할바가 아니죠..
댓글주소
뿌띠뚜바 2019-01-11 (금) 16:02
인권 개념이 우리랑은 많이 다른가
댓글주소
사리게나쿠 2019-01-11 (금) 16:14
19번을 보아하니 진짜 일본 특성인가보네요.

케모노프렌즈 때도 성우 시켜서 사과하게 만들더니...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9-01-11 (금) 16:22
시킨다고 하는 남자들은 또 뭡니까 ㅇㅅㅇ;
댓글주소
뷰너맨 2019-01-11 (금) 16:44
얇은 책을 비웃을 수 없게 되었군요.(...)
댓글주소
핑크게마 2019-01-11 (금) 16:44

과연 '현실을 얕보지 마라 판타지!'는 이런 때 써먹는 말이군요

댓글주소
쿠쿠케케코 2019-01-11 (금) 17:00
<코멘트 삭제처리됨>
댓글주소
DawnTreader 2019-01-11 (금) 17:05

간혹 보면 현실과 픽션이 구분되지 않는 경우가 바로 이런 경우라고 보네요

댓글주소
Serus 2019-01-11 (금) 17:34
피해자가 사과하는 일이 남같지가 않네요.
댓글주소
에닐 2019-01-11 (금) 17:46
역시 성진국...
댓글주소
lylical 2019-01-11 (금) 17:50
이런 부분에서 판타지 실현하지 않아도 괜찮은데.....
댓글주소
울리쿰미 2019-01-11 (금) 17:51
저 동네는 야쿠자까지 엮여있어서 연예계가 진짜 개판이라던데요...
댓글주소
팡링잉X황링인 2019-01-11 (금) 18:17
현실을 얕보지마라 판타지!를 이런거로 느끼고 싶지 않은데 말이죠....

대체 무슨 생각으로 저렇게 하는거냐..
댓글주소
레드K 2019-01-11 (금) 18:27
아이돌 연애금지에 반발하는거야 연애의 자유라고 해도 이건 아니잖아...
댓글주소
궁상해탈교 2019-01-11 (금) 18:32
현  실 : 현실을 얕보지 마라 판타지!
판타지 : 알았으니까 이젠 그만좀 하라고......
댓글주소
사나에 2019-01-11 (금) 19:13
저 상황에서 뭉갤 생각을 하는 기업이나, 그게 먹혀들어가는 사회나.
사회의 안정이 도덕보다 중요한 국가답습니다. 공동체주의가 심각한 국가의 문제점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군요..
댓글주소
에레니아 2019-01-11 (금) 19:20
판타지 : 난 이미 패배선언을 했는데 넌 왜 자꾸 때리냐!
현실 : 아직 한 방 더 남았다!
댓글주소
밥먹는중 2019-01-11 (금) 20:15
이런 현실이.. 이런 현실이 있단 말이냐? 이런 짓을 하고 있으면 모두 미쳐버린다.
이 말이 현실에서 쓰일일좀 없었으면.. 
댓글주소
Mundus 2019-01-11 (금) 20:24
개연성... 개연성 어디...?
댓글주소
팬텀하켄 2019-01-11 (금) 20:41
<코멘트 삭제처리됨>
댓글주소
깊은산 2019-01-11 (금) 20:51
무슨 3류 야설임?
댓글주소
laynare 2019-01-11 (금) 21:37
일본애들은 자기 애가 피해자로 뉴스 나와도 죄송하다고 인터뷰하는 애들이니까 어쩔 수 없죠
댓글주소
비슈바카르만 2019-01-11 (금) 21:42
이게 소설이었으면 웃어줬을 텐데 현실이라 어이가 없을 뿐 
댓글주소
pasta 2019-01-11 (금) 22:14
팬들 반응이 궁금하네요. 가만히 있을리가 없을텐데
댓글주소
블러드카니발 2019-01-11 (금) 22:55
시킨다고 그걸 실행하는 미친놈은 또 뭐랍니까.. 뒷감당을 어떻게 할려고...
댓글주소
아키츠키 2019-01-12 (토) 02:25
얇은 책에서나 보던 전개가 현실로... 역시 아직 판타지가 현실 따라가려면 멀었군요...
댓글주소
데레마스 2019-01-12 (토) 04:47
한국도 가해자 피해자 막론하고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물의를 일으켜 송구합니다'가 기본 레퍼토리. 논란에 휘말힌다는 것 자체가 손해이기 때문에.
댓글주소
이히리히디히 2019-01-12 (토) 09:48
꺼토히라미
댓글주소
붉은눈의가면… 2019-01-12 (토) 16:41
호시린 같은 양반들이 괜히 활개를 치는게 아니죠.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57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735  여러분들은 유튜브에서 주로 어떤 영상들을 보시나요 +62 hot odeng1004 2개월전 1397
99734  마침 크킹을 다시 플레이하고 있는데 불륜썰이 나오니 기분이 묘하네요. +28 hot 삼촌 2개월전 1539
99733  별생각없이 들어간 네x버 웝툰에서 반가운 얼굴이 보이네요. +30 hot 환월환야 2개월전 1762
99732  [네타/타입문] 아직 란슬롯을 재평가할만한 이야기는 하나 남아있죠. +26 hot 564우성 2개월전 1254
99731  꿈 내용이 흔한 공포영화 같은 경우 +4 Banshee 2개월전 410
99730  나한테 왜 이러냐? +2 StuG42 2개월전 833
99729  윤창호법 +9 hot 깊은산 2개월전 1650
99728  [FGO] 그것은 최강의 암살자 +8 hot hilender20 2개월전 1762
99727  제 인생작이 한글화한다고 해서 흥분 상태입니다 +15 hot MIXIE 2개월전 2687
99726  현실은 참 재미있네요 +45 hot amouranth 2개월전 2319
99725  생각해보면 칭찬 잘하는 주인공은 별로 없는 것 같네요. +28 hot CNBlack 2개월전 1543
99724  [네타/타입문] 칼데아 드림인가, 칼데아 나이트메어인가! +32 hot 거꾸로말해요 2개월전 1874
99723  아니 세상이라는게 참 좁구나라는 것을 다시 실감했습니다. +3 hot YuriTark 2개월전 1560
99722  아랫분, 저랑 알동기시네요 +6 hot blaky 2개월전 1336
99721  뉴비(?)를 찍었습니다. +12 쇼앤리스 2개월전 687
99720  와...여성이어서 공격당합니다. +31 hot 항상여름 2개월전 2885
99719  [근황?]어서와 한쿡생태계는 처음이지..? +30 hot 망상공방 2개월전 2357
99718  [망상글/할케기니아 씰브레이커][누설/납골당의 어린왕자] 히로인에 대해 … +21 hot 스칼로첸 2개월전 1199
99717  참치어장, 재밌지만 씁쓸한기분입니다. +85 hot han735 2개월전 1706
99716  제 확정후 성적이 오늘 나왔습니다. +2 렌델 2개월전 712
처음  이전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