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409 (회원 389) 오늘 21,030 어제 24,512 전체 94,898,756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1,642건, 최근 0 건
   

추억의 소리를 찾았습니다.

글쓴이 : 렌코가없잖아 날짜 : 2018-12-06 (목) 20:46 조회 : 472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66174
2000년대 초반, 국내에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이 방영되면서 우리나라에 포켓몬스터가 본격적으로 알려지던 무렵에는
당시 유행하던 개인 홈페이지를 통해 수많은 포켓몬 관련 홈페이지가 여럿 등장한 적이 있죠. 개중에는 파인클릭 같이 커뮤니티로까지 성장했다가 결국 문을 닫은 곳도 있었고요.
이런 홈페이지들은 주로 포켓몬 관련 게임의 에뮬레이터와 롬파일, 공략집 등을 다뤘고, 이런 데서 도는 공략은 '트럭 밀면 뮤 나온다' '안농 다 잡으면 세레비 준다' 같은 루머의 원천이 되기도 했죠. 지금처럼 유튜브 같은 게 있어서 루머에 대해 바로 검증할 수도 없었으니...
그리고 그런 홈페이지들 중에서는 배경음악으로 MIDI 파일로 만들어진 포켓몬 게임 음악을 트는 곳이 많았죠. 일부 홈페이지에서는 그 미디 파일을 다운받을 수도 있었고요.
그런데 홈페이지에서 받은 음악 파일 중에는 게임 배경음악이 아닌 'explorer' 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는 음악이 있었고, 전 그 중 그 음악을 가장 좋아했습니다. 그 때는 제가 받은 음악이 1세대 배경음악인줄도 모르고 있었으니까 그냥 음악 중의 하나라고 생각하고 있었겠지요.

세월이 한참 지나고 나서 저는 그 음악의 대부분이 1세대 게임의 배경음악이라는 사실을 알았지만, 아무리 생각해 봐도 그 'explorer'는 게임에서 나온 곡이 아니었습니다. 포켓몬스터와 익스폴로러가 대체 무슨 관계지? 라는 생각을 하며 가끔 생각날 때마다 찾아 봤지만 전 그게 도저히 뭔지 몰랐죠.

그런데 얼마 전에 우연히 그 'explorer'를 포함한 미디 파일이 모두 올라와 있는 홈페이지를 발견했습니다.(링크에 주소 올려뒀습니다) 의외로 일본어로 'ポケモン midi' 라고 치니까 한 방에 나오더라고요. 그 홈페이지는 넷스케이프로 접속할 경우에 대한 안내가 그대로 남아 있을 정도로 오래 전 그 모습으로 남아 있었고, 홈페이지에 올라온 곡을 살펴 본 결과 여기 올라온 미디 파일들은 전부 홈페이지 제작자가 시판되는 악보집을 보고 그대로 미디 파일을 만들거나, 청음을 통해 음을 따내서 미디로 만들었다는 사실과 제가 들었던 그 'explorer'는 포켓몬 극장판 애니메이션 OST였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습니다.

홈페이지 아래쪽에 곡에 대한 감상을 곡명과 함께 게시판에 적어 달라는 말이 있었지만, 링크를 따라 들어간 게시판은 아쉽게도 호스팅이 다한 뒤였습니다.
밑에 메일 주소도 있던데, 시간 나면 소감을 보내 볼 생각입니다. 메일 주소도 아직 쓰고 있을지는 모르겠지만요.

ps. 홈페이지에는 여기 올라온 음악은 개인적으로 써 주시고 무단으로 BGM 등으로 쓰지 말라는 당부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수많은 국내 홈페이지에서는... 뭐, 당시 저작권 인식이 이랬죠.

3.26 Kbytes


유럽풍 렌코.

※ 인장에는 長梨 mur(https://twitter.com/cruiser_sendai)님, 서명에는 KiTA(https://twitter.com/KitaIroha)님의 일러스트가 쓰였으며, 두 작품 모두 작가의 허락 하에 쓰이고 있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1,642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202  고객 수령 완료? 난 받은게 없는데??? +13 hot 게랄디 6개월전 1656
99201  재미있는 게임광고?를 보는 꿈을 꾸었습니다. +5 녹슨켄타우르… 6개월전 707
99200  [원피스] 상디는 요리와 여성에 대한 신념이 상충하는 순간에 어떻게 대응… +43 hot Cthulhu2 6개월전 1924
99199  어느 크리에이터의 몰락 +20 hot 닥터회색 6개월전 3261
99198  좋아하는 허브차들 +27 Gladsheimr 6개월전 800
99197  예수님은 어떻게 생기셨을까(빠진 링크 수정) +15 link hot 닥터회색 6개월전 1528
99196  아버지께서 직장을 퇴직하셨습니다. +9 hot 천미르 6개월전 1467
99195  오늘은 동방음양철 연재 10주년 기념일입니다.jpg +11 낙엽도 6개월전 696
99194  [폴아웃76] 자아아아알들 헌다[대재앙] +76 link hot 검무령theSidron 6개월전 2097
99193  죠죠러가 너무 많아.... +17 hot 샤우드 6개월전 1349
99192  벼르고 벼르던 언더테일 플레이 +9 메가크리틱 6개월전 711
99191  뷔페 이야기 +8 hirugen 6개월전 898
99190  추억의 소리를 찾았습니다. link 렌코가없잖아 6개월전 473
99189  소니는 PS클래식을 뭔생각으로 내놓았을까.. 하는 생각이 드네요. +6 hot Typhoon 6개월전 1252
99188  그저..그저... 개꿈.... +1 공백없이한글 6개월전 349
99187  다진돼지고기를 가득넣은 토마토스파게티란.. +5 hot 마존 6개월전 1397
99186  오늘 등업한 뉴비가 인사드립니다. +4 벌지 6개월전 358
99185  장절한 꿈을 꿨습니다. +6 닥터회색 6개월전 533
99184  2018년. 인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 최대치를 경신했다 +33 link hot 달렉수프집사 6개월전 2485
99183  새벽에 꾼 꿈이 굉장히 이상한건.... +5 사도네는사랑 6개월전 541
처음  이전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129  13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