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09 (회원 238) 오늘 11,512 어제 28,678 전체 88,936,285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9,151건, 최근 0 건
   

[야구] 어제 야구보면서 속터졌던 이유가 밝혀졌습니다.

글쓴이 : 데빌캣 날짜 : 2018-11-08 (목) 13:09 조회 : 1494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56373
1541613691941.jpg

경기 내내 좌타자 몸쪽을 안잡아준다 싶었더니, 심판 눈깔이 사시거나, 돈을 먹었거나, 걸었거나 셋중 하나수준이더라구요.

처음엔 그냥 "어휴 이재원 프레이밍 구리네 여윽시 솩의지각" 이러다가

이닝이 흐르고 흐르는데도 몸쪽공을 안잡아주더니

최종 결과는 - 경기 내내 좌타자 몸쪽 한개 반을 안잡아줬다- 가 나왔네요.


심판놈아 양심있으면 대가리 박고 엉덩이 빠따 대라 마.

0.92 Kbytes
으하하하하하
키트에 너희의 서큐는 없을것이다! - by 데브캣

전 한번에 뜨던데요? - by 모 길드원

룸펜 2018-11-08 (목) 13:17
전자 판정 가즈아
댓글주소
삭풍 2018-11-08 (목) 13:18
두산 판정 상태가...
댓글주소
그런거없다 2018-11-08 (목) 13:24
크보 심판 클래스
댓글주소
사리게나쿠 2018-11-08 (목) 13:29
4개정도 볼처리를 한거 같은데 말이죠..?
댓글주소
     
     
데빌캣 2018-11-08 (목) 13:52
https://strikes.zone/ 여기 홈페이지 가면 몇회 누구의 공이 스트라이크 볼이 됐는지 구분이 가능합니다.
제가 대충 세보니까 스트라이크 12개가 볼판정 먹었더라구요
댓글주소
          
          
사리게나쿠 2018-11-08 (목) 14:08
12개요? 12개요?

진짜 팬들 환장하겠네요.
댓글주소
               
               
데빌캣 2018-11-08 (목) 14:11
네. 저기 겹쳐져있는것들이 다 각각의 공이었으니까요.
물론 12개는 두산은 잡아줬지만 sk는 안잡아준 걸치는곳 까지 포함이고
두산 판정에 상관없이 스트라익존에 절반이상 걸치게 보수적으로 잡아도 9개는 볼이 됐습니다.
댓글주소
방랑폐인 2018-11-08 (목) 13:35
이런 꼴로 심판의 권위가 어쩌고 하는게 우습죠
댓글주소
나덜 2018-11-08 (목) 13:36
선수들 돈값 못한다 타령만할게 아니라 심판들도 나름 체계적으로 육성을 하던가 해야할거같아요. 뭐 프레이밍같은 경우도 있고 심판이 볼을 보는게 쉬운일도 아니라 어느정도는 이해를 해주고 싶은데... 그 유명한 유희관의 5패스트볼 노스윙 풀카운트 짤이라던가보면 진짜 어떻게 해야하긴 하죠. 솔직히 말해서 이게 특정 팀에 편중된다거나 하면 말마따나 매수로 한번 펑하고 터지고 정상으로 돌아오는데 그게 아니라 그냥 스트 볼을 더럽게 못 구분하는게 계속 되니까 문제니...
댓글주소
     
     
데빌캣 2018-11-08 (목) 13:42
놀랍게도 이재원과 양의지 프레이밍 능력차이가 있기는 하지만 저정도로 심각한 수준이 아니란겁니다.
http://www.yagongso.com/?p=4639
17시즌기록이긴 한데 시즌을 통틀어서 양의지의 +콜은 74.8, 이재원은 8.2개입니다. 시즌이 144경기이니 경기당 0.5개 차이도 안나네요.

그런데 뭐? 한 경기에서 이재원이 잡은 몸쪽공 12개를 안들어줘?

구분도 진짜 잘했어요. 두산 콜 부른거보세요. 칼같이 불렀어요.
심지어 sk콜도 칼같이 한개반 안쪽으로 불렀습니다. 걍 심판이 개X끼에요.

이런말까진 하긴 뭐한데 진심으로 매수를 의심해야 하는 수준입니다.
댓글주소
마천회 2018-11-08 (목) 13:42
판정시비가 나오던 이유가 있었군요.
댓글주소
LycanWolf 2018-11-08 (목) 13:42
무슨 두산 볼 판정상태가...
댓글주소
팡링잉X황링인 2018-11-08 (목) 13:45
볼 판정 보소.....
댓글주소
rekan 2018-11-08 (목) 13:46
특정구단팬을 KBO 총재로 앉혀놓으니 저런 일이 생기죠.
댓글주소
궁상해탈교 2018-11-08 (목) 13:55
와......C 심판 양심보소
댓글주소
재계 2018-11-08 (목) 14:38
SK몸쪽 공은 잡아주면서 거의 같은 위치에 들어온 두산의 공은 안 잡아준다라......아무리봐도 뭔가 있다고 밖에 말 못하겠네요.
댓글주소
니하오냥 2018-11-08 (목) 15:04
로봇 도입이 시급합니다
댓글주소
taar 2018-11-08 (목) 15:10
권위...권위...꼴까닥...
댓글주소
schwart 2018-11-08 (목) 15:58
sk 꺼랑 비교해보면 두산꺼는 심하네요
댓글주소
망나니 2018-11-08 (목) 16:44
아주 잘보시는 심판 맞는거 같습니다.

입금될때마다 스트존이 좀씩 늘려주시는거 아닙니까 ㅋㅋㅋ
정말 정교 그 자체.

1차전이야 양팀다 개판이었지만

2차전 박치국 - 최정 풀카운트 삼진콜부터

너무 노골적이라 걍 어이가 없네요 ㅋㅋ
댓글주소
Typhoon 2018-11-08 (목) 19:01
저건 너무 대놓고 하는건데...
누구처럼 별스트라이크존이라도 양쪽팀에게 똑같이 해야지...
댓글주소
몽환자매 2018-11-08 (목) 19:27
심판 권위고 뭐고 그냥 다 짜르고 기계심판 가즈아 밖엔 답이 없어보이는데
기술의 발전이 필요합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9,151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991  환절기 감기 +1 아카링 10일전 208
98990  [동방] 자가선 여우가 제 죽어가는 활력을 부활시켜 주었습니다! +4 hot AMN연호 10일전 1412
98989  예상 못 했던 함정 +5 hot 메탈엑스쿄코 11일전 1224
98988  [스즈미야 하루히] 대체 뭔 꿍꿍이유?! +25 hot 검황흑태자 11일전 2317
98987  개인적으로 살짝 놀란 AA 관련 사실 +17 hot 애국동맹 11일전 1662
98986  넥슨+uneducated=? +33 link hot 사리게나쿠 11일전 1933
98985  어째 버는돈이 늘어나도 돈이 안늘어나는듯한 느낌 +23 hot 아메리카나 11일전 1387
98984  전설의 버스 노선 한개가 얼마전 폐선됬더군요... +6 hot Typhoon 11일전 1865
98983  제가 살면서 배운 가장 큰 교훈 +14 hot bttw 11일전 1290
98982  이거 심각한 고증오류 아닌가요? +20 hot 아자젤 11일전 2758
98981    reply 이거 심각한 고증오류 아닌가요? 변형 버전도 있네요 +12 hot 꿈구는아이 11일전 1821
98980  컴퓨터가 또 나를 희롱한다 +7 레포링 11일전 679
98979  비행기가 결항되어서 참 곤란해졌네요 +1 맛좋은폭탄 11일전 602
98978  에엥...뭐죠..갑자기 구글 번역에 한국어가 안보이네요 +6 로리모에 11일전 794
98977  제 마음 속에서 스마트폰 존버각이 날카롭게 잡혔네요 +10 link hot Eagla 11일전 1171
98976  [문넷 요리부/이미지 다수] 통삼겹구이 도전기 -1- +4 LycanWolf 11일전 593
98975  문넷은 페이트 시리즈에 대한 사이트입니다 +32 hot StuG42 11일전 1493
98974  [야구] 어제 야구보면서 속터졌던 이유가 밝혀졌습니다. +22 hot 데빌캣 11일전 1495
98973  흔한 꼰대.jpg +16 hot 때리고보니액… 11일전 1709
98972  한국 온라인RPG의 마지막 희망... +22 hot Leticia 12일전 2593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