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4 (회원 208) 오늘 22,877 어제 30,530 전체 91,594,872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287건, 최근 0 건
   

결국 끝이 도래했습니다.

글쓴이 : 고모라 날짜 : 2018-10-11 (목) 09:17 조회 : 1965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47104
저희 팀장님이 10월 20일로 퇴사를 결정하시게 되었습니다.
결국 사장님의 횡포를 견디지 못하게 되신 건데요.
사장님은 팀장님이 나가게 되시니 팀장님 일을 저에게 떠넘기려고, 저를 불러서는 팀장이 인성이 글러먹었다느니. 사람이 게을러서 일을 제대로 안했다느니... 하면서 이간질을 하네요.

정말 사람이 치졸해도 정도가 있지..

덕분에 저도 마음을 정할 수가 있었습니다.
원래는 팀장님이 나가셔도 일도 익숙해졌고, 급료도 나쁘지 않아서 한 2~ 3년은 더 일하다 나가야지. 생각하고 있었는데.
인수인계 받을 사람 오면 다 떠넘기고 저도 되도록 빨리 나가야겠습니다.

도대체 사람들이 오래 못있고 우루루 퇴사 하는걸 보면 누구에게 문제가 있는지 모를리가 없을 텐데.
어쩜 사람이 저렇게 뻔뻔하고 치졸할 수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1.14 Kbytes
잘부탁드립니당

비슈바카르만 2018-10-11 (목) 09:27
사장님 당신은 실패했습니다. 
퇴사를 목도하세요.
댓글주소
떠돌이개 2018-10-11 (목) 09:31
실패한 경영자가 하나 더.
고생하십니다.
댓글주소
에레니아 2018-10-11 (목) 09:58
저런 사장들의 마인드는 대체로 이렇죠.
"감히 내 돈을 가져가는 노비 주제에 나에게 대들다니"
저런 사장들에겐 사원은 "노동력과 돈을 교환하는 계약관계"가 아니라 "내가 고용해주는데 고맙게 여기지도 않는 노비"니까요.
댓글주소
나비 2018-10-11 (목) 10:21
저랑 비슷한 상황이시군요.
저도 빨리 퇴사하고 회사 이야기를 올리고 싶네요.
앞으로 좋은일 가득하시길 빕니다.
댓글주소
광무제 2018-10-11 (목) 10:32
후 빠른 퇴사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주소
스톰빠따 2018-10-11 (목) 15:20
사장님이 자기소개 한 번 잘 하시네요
댓글주소
비겁한 2018-10-11 (목) 20:19
저런 사람은 돈은 엄청 모아둬서 쉽게 안 망합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287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8507  [이누야샤] 그것은 숙명 +12 hot souloflord 4개월전 1104
98506  3테라바이트 하드디스크 서거 +11 깊은산 4개월전 913
98505  [야루오AA] 원작에선 어떤 애였는지 전혀 기억이 안나게 되었습니다. +49 hot 구려 4개월전 1553
98504  베놈 보고 왔습니다 +6 뿌띠뚜바 4개월전 555
98503  휴덕은 있어도 탈덕은 없다. 절대로. +34 hot 차돌 4개월전 1119
98502  후쿠시마에 중국인들이 적극적으로 가는모양입니다(...) +23 hot Wolf君 4개월전 2263
98501  사실 한국은 미국이 굉장히 탐을 내는 땅입니다. +28 hot 샤우드 4개월전 2172
98500  올해로 발매 20주년이 된 게임이 두개가 있습니다. +10 hot Arcane 4개월전 1096
98499  포켓몬 렛츠고 구매에 문제가 생겼습니다. +8 hot 패르아하브 4개월전 1217
98498  안녕하십니까 뉴비 인사드립니다. +5 통통한햄스터 4개월전 488
98497  뉴비가 뭔가요? +7 맨드란 4개월전 873
98496  뉴비(진) 인사드립니다. +11 차돌 4개월전 826
98495  간만에 운동하니 몸이 안 따라주네요 +4 레몬맛고양이 4개월전 485
98494  최근 좀 살만한 날씨였는데 말이죠 +9 voidmain 4개월전 907
98493  이건 또 기묘한 꿈이로군... +3 인생은반품못… 4개월전 706
98492  나 이거 영화에서 봤어!? +15 hot 샤우드 4개월전 1684
98491  대림역 부근에 [그린 아케이드 센터], 혹은 [그린 게임센터]라는 곳이 있었… +6 link hot Vermeer 4개월전 1394
98490  결국 끝이 도래했습니다. +7 hot 고모라 4개월전 1966
98489  멕시코 온지도 어느덧 한달 반...고민거리가 하나 생겼습니다 +13 hot 엣치 4개월전 1457
98488  [타입문] 미궁을 모르는 명탐정! 진실은 언제나 하나.JPG +83 hot psyche 4개월전 2334
처음  이전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