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85 (회원 209) 오늘 153 어제 28,224 전체 91,716,532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100,325건, 최근 0 건
   

이번 E3 너무 기분 좋네요.

글쓴이 : DanteSparda 날짜 : 2018-06-15 (금) 03:13 조회 : 1456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806415
이번 E3에서 이거저거 발표한 건 많지만 제 눈을 잡아끈 발표는 오로지 단 하나였습니다.

Devil May Cry V....!

DmC라는 희대의 캐붕에 이어 SE라는 돈은 아깝지 않지만 상술이 너무 뻔한 타이틀을 사느라 고통받은 마음이 치유됐습니다.

으으...!! 캡콤 로고 다음에 Demon이라는 대사가 나와서 거의 그냥 헤븐 상태. 오랜만에 이런 닉값하는 글도 쓸 수 있게 돼서 넘나 기쁜것.

역시 사람은 꿈을 꾸고 살아가는 생물인 것 같습니다. 그러니 이대로 월희2까지

0.72 Kbytes

hilender20 2018-06-15 (금) 03:22
출시 하자마자 바로 지르렵니다. 유쾌한 할아버지가 된 단테형이 문두스를 능가한다는 악마를 가지고 노는 모습을 기대합니다 오오오
댓글주소
에닐 2018-06-15 (금) 07:16
전 둠 이터널이었죠. 올해는 악마들의 악몽 그 자체입니다!
댓글주소
RagnaCroxe 2018-06-15 (금) 07:21
전 소식 안 풀어서 속이 타가던 에컴 7 소식이 더 기대가 됩니다.
작년에 거의 완성 직전처럼 흥보 하더니 8개월 간 소식 하나도 없었으니..
댓글주소
녹슨켄타우르… 2018-06-15 (금) 07:34
데메크 초심자 "저 할아버지 왜 저래..."
데메크 팬 "저 할아버지 아직도 저랰"
이 온도차가 엄청나더군욬
댓글주소
오타드is알터드 2018-06-15 (금) 08:28
펃!~퍽! 뻑! 뻑! 뻐어ㅓ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어엌!!!!! 
by 이번 E3에서 잇올에게 부관참시 당한 사람 1 
댓글주소
데쿵 2018-06-15 (금) 10:21
네로 머리 짧은거 보니까 데메크 리부트 단테 머리가 생각나던데 거기서 따왔나 생각이 들더군요
댓글주소
     
     
슈팅수탉4 2018-06-15 (금) 10:33
들리는 이야기로는 DmC후속작을 만들려다 방향 틀어서 본가 시리즈로 만들었다는데 그 영향을 받았을수도 있겠네요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6-15 (금) 10:33
나이가 드셔서 탈읍읍
댓글주소
에리그 2018-06-15 (금) 11:14
배틀필드5를 본 사람들은 기분이 좋지 않을 겁니다.

아마 가슴 한구석에서 소이탄이 타오르고 있을 거예요.
댓글주소
     
     
에닐 2018-06-15 (금) 11:59
티저 나온 순간부터 FPS판 라일구를 기대하고 예상했는데 정작 나온 것은 무엇? EA고 DICE고 그냥 정신을 놔버렸더군요.
댓글주소
          
          
에리그 2018-06-15 (금) 15:17
심지어 여자나오는 게 맘에 안들면 사지 말라는 발언까지 공식으로 하더군요
댓글주소
               
               
에닐 2018-06-15 (금) 15:37
"그럼 하지마(콰아아아아)"를 신생 DICE에게 들을 줄이야ㅋㅋㅋㅋ허참
댓글주소
                    
                    
에리그 2018-06-15 (금) 15:48
https://www.usgamer.net/articles/ea-on-women-in-battlefield-v-haters-can-either-accept-it-or-dont-buy-the-game

번역하자면  "그들은 교육을 받지 못한(Uneducated) 사람들이다. 당신들이 여성 캐릭터의 존재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게임을 사지말라" 입니다.
댓글주소
                         
                         
에닐 2018-06-15 (금) 15:56
PC충들의 문제는 그거예요. 자신들의 언어로만 세상을 소통하고 해석하지만, 다른 집단의 언어를 배우고 이를 이해하려 하지 않으며, 그에 따라 남에게 자신들의 언어를 배우도록 강요하고, 이를 배우려 하지 않으면 무식한 것들(Uneducated)이라 깐다는 거요.

전 인간이 언제든 변할 수 있는 존재라고 믿지만, 얘들은 갈 길이 멃니다.
댓글주소
새누 2018-06-15 (금) 12:28

테일즈라던가 좋은 한글화 소식도 많았죠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00,32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6665  자다 일어나니 어린시절부터 함께 한 반려견이 사라졌네요.. +4 hot 취집하고파 8개월전 1605
96664  대구 날씨가 너무 이상합니다 +14 hot 페니시르 8개월전 1231
96663  이번 E3 너무 기분 좋네요. +15 hot DanteSparda 8개월전 1457
96662  요즘은 연중된 팬픽이 재연재되는게 유행인가? +34 hot D4C서부 8개월전 2296
96661  자유한국당 선거 대패에 대한 네이버의 댓글 대응? +9 hot 이상해꽃 8개월전 2322
96660  뜻밖의 다이어트(현재 진행중) +38 hot 백수크리 8개월전 1180
96659  양판소에서 기사라는 것은 무엇인가? +30 hot 불타는감자밭 8개월전 1693
96658  저는 전자책보다는 종이책이 좋습니다. +38 위그드밀레니… 8개월전 887
96657  책을삿는데 뭐지 통수에 통수를..당한기분 +7 hot 후타바안즈 8개월전 1198
96656  문넷은 소소하게 캐릭터들 생일 챙겨줘서 좋아요, +5 섭고편질 8개월전 589
96655  처음으로 119를 불러 타봤습니다 +27 hot 포도튀김 8개월전 1444
96654  언론 얘기하니 이 에피소드가 생각나는군요. +15 hot 플라잉란코 8개월전 1244
96653  [일본 IT 생활] 살다 살다 이런 어이없는 면접은 처음입니다!! +55 hot 칼군 8개월전 3211
96652  일하다가 어처구니 없는 경험을 했습니다 +15 hot 페니시르 8개월전 1793
96651  어느 언론이나 잘할적도, 병크도 있습니다. +32 hot 로드에깃든혼 8개월전 1883
96650  세상에 절대라는 말은 없고 믿을 사람도 하나없죠. +25 hot 흑하 8개월전 1893
96649  어떤 유형의 하렘물을 피하시는 편인가요? +75 hot 카사키 8개월전 1426
96648  그 누구도 나의 투표를 막을 수 없다! +7 hot 레드K 8개월전 1387
96647  제가 그동안 생각하고 있었던게 틀렸을지도 모르겠습니다. +11 hot 오린 8개월전 1591
96646  스페인 축협도 대단하네요 +7 hot 운명의검 8개월전 1727
처음  이전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19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