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디스코드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296 (회원 221) 오늘 25,592 어제 28,296 전체 87,228,093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8,406건, 최근 0 건
   

혼자 코인노래방에 가다 보니 생긴 버릇이 있습니다.

글쓴이 : 리츠베른 날짜 : 2018-05-16 (수) 02:22 조회 : 161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792760
단도직입적으로 이야기하자면, 애니송을 부르면서 춤을 춥니다.

예. 여러분이 상상하시는-2차원 말고요-현실적인 비주얼이 맞습니다.

이제 서른 넘어간 잭 블랙 체형 닮아가는 아재가, 리듬을 타는 걸 넘어서서 샤우팅 타이밍에 팔을 펼친다거나, 그걸 다시 회수해서 위아래로 흔들거나 하는 이상한 동작을, 그것도 본인 혼자 들어가 있는 코인 노래방 부스에서 한단 말이지요.

뭐, 보통 남의 부스를 볼 거라는 생각은 안 하며 본다 해도 굳이 엮이려 들지 않을 거라는 생각은 드는데, 그저께 오락실 코인노래방 부스에서 신나게 노래를 부르다가 순간 바깥에서 리듬게임을 즐기고 있던 아이들이 고개를 돌렸을 때의 비주얼을 상상해 버렸습니다.

......OME. 멀더. 전 대체 무슨 짓을 한 거죠...?

0.93 Kbytes


처음 보는 도서관에 떨어진 반쪽짜리 신비학자.

난데없는 식객을 마주한 움직이지 않는 마녀.


동방 프로젝트 2차 창작,
현대와 환상향의 신비가 교차하는 이세계 판타지!


라타토스크(Ratatoskr)

Eida 2018-05-16 (수) 02:53
덕 짓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6
(수긍)(납득)
댓글주소
아크블래스터 2018-05-16 (수) 05:08
흑역사를 실시간 갱신하고 계신듯합니다.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6
걸리지만 않으면 됩니다. 걸리지만...
댓글주소
iidean 2018-05-16 (수) 05:52
뭐랄까 젊게 사시네요.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6
젊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늙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 
댓글주소
Wolf君 2018-05-16 (수) 07:33
저는 흠. 발로 박자를 맞추는 버릇이 있군요...
요샌 그러고보니 잘안갔네..?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7
저러면서 동시에 녹음을 하는지라, 발로 박자를 맞추면 딱 딱 소리가 난다는 걸 깨닫고 버릇을 고쳤습니다.
댓글주소
노히트런 2018-05-16 (수) 08:05
꿈척꿈척?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9
훅! 훅! 파오! 파오!
댓글주소
레이더 2018-05-16 (수) 12:36
전 그것보다 녹음기능이란걸 알아버려서 녹음해서 제 목소리를 들어봤는데
정말로다가 수치스럽더군요 ㅠㅠ
내가 생각한 내목소리가 아니었어 ㅠㅠ
그뒤로 노래 부를떄마다 신경 쓰임. ㅂㄷㅂㄷ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8
저도 녹음을 합니다.
게다가 문넷에 올리기도 하고 있습니다.
제 수치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댓글주소
휘가 2018-05-16 (수) 14:08
전 예전에 친한 여자 동생이랑 노래방에서 날뛰면서 노래 불렀던 적이 있었습니다
서로 취미가 맞는지라 참 즐거웠는데 지금은 먼 추억이네요
댓글주소
     
     
리츠베른 2018-05-16 (수) 17:19
취미가 맞는데 듀엣도 가능한 경우는 굉장히 즐겁지요. 제게도 4년 전쯤엔 그런 경험이 있었던 것도 같습니다.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8,406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6306  대구를 대프리카라고 흔히들 하시는데 말이죠 +41 hot 프레이즈 4개월전 2340
96305  노동 장려금 대상자라는 전화가 왔는데? +9 hot 데이워치 4개월전 1645
96304  개그 아닌 개그같은 하지만 사실 보면 진담이 아닐까싶은. +9 hot 노히트런 4개월전 1746
96303  사랑니를 또 발치했습니다. +5 청운검사 4개월전 818
96302  날씨 진짜.. +8 사과쥬스 4개월전 828
96301  홀몸은 외롭습니다. +57 hot 휘가 4개월전 1448
96300  혼자 코인노래방에 가다 보니 생긴 버릇이 있습니다. +14 hot 리츠베른 4개월전 1619
96299  의료용 반창고는 마음에 안 들더군요. +12 hot 모던워페어 4개월전 1265
96298  결말, 결말을 보여다오! +3 hot 항상여름 4개월전 1464
96297  방금 엄청난 순발력. +22 hot 휘가 4개월전 1600
96296  집에 전원이 내려갔을때 비상용으로 전기를 사용할 방벙이 뭐가 있나요? +14 hot 비겁한 4개월전 1247
96295  드디어 저도 군생활 끝났습니다. +28 hot Muramana 4개월전 1035
96294  영화 개봉일 착각했네요. +14 hot 샤우드 4개월전 1465
96293  [이미지 있음]저녁밥 전주 송천동 옥류관 함흥냉면 냠냠 +4 hot 때리고보니액… 4개월전 1376
96292  날씨가 더워집니다. +31 시역과의 4개월전 944
96291  16년동안 꾸준히 도전했는데...아직도 성공 못 했습니다. +14 hot 샤우드 4개월전 2218
96290  전 죄인입니다 +7 hot 질풍록 4개월전 1114
96289  오늘 새로 윈도우 10 업데이트가 되었는데 뭔가 이상하네요. +15 hot 떠돌이개 4개월전 1280
96288  이 중 제일 잔인한 선물은 뭘까? +73 hot 샤우드 4개월전 2545
96287  리포트가 끝났습니다. +4 Blasphemy001 4개월전 580
처음  이전  101  102  103  104  105  106  107  108  109  11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