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22 (회원 250) 오늘 16,647 어제 28,745 전체 81,298,106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5,120건, 최근 0 건
   

이제서야 알았는데 스파이더맨 홈커밍 번역이 데드풀 번역가군요.

글쓴이 : 베른하르트 날짜 : 2017-06-18 (일) 23:08 조회 : 2451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667646
1497791427.jpeg
 
i13147149593.jpg
 
d7895e4454c42fc54fabc36523bc8e57.jpg
 
풍악을 울려라~

마블은 원래 인맥종신역자인 그.분이 대부분 맡았죠. 

근데 홈커밍은 소니 합작때문인지 데드풀 번역가인 황석희씨가 홈커밍 번역을 맡게된것 같습니다.

원래도 보러갈려고 했지만 이분 덕분에 마음 놓고 볼수 있어서 정말 좋습니다.

차라리 그분 밀어내고 이분이 계속 했으면 하지만......

그런거 우주가 도와줄리가 없어 

근데.... 이것 역시 이제서야 알았는데 성평등 페미니스트시더군요. 본인은 메갈은 아니라고 합니다 자칭 페미니스트레요. 




2.92 Kbytes
.....

실피리트 2017-06-18 (일) 23:12
오? 정말인가요? 데드풀 번역 참 좋았는데, 사실이라면 쌍수를 들고 환영할 일이군요.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18
데드풀은 초월번역이었죠. 그래서 기대하고 있습니다.
댓글주소
나같은잉여가… 2017-06-18 (일) 23:16
예아아아아아!!!! 


제발 그 박모씨는 번역 안 맡았으면 좋겠어요. 제발요!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19
인맥은 우주의 기운을 받아도 해결할수 없어....!
댓글주소
네잎 2017-06-18 (일) 23:20
와아아아아아아!
다행이구나!!!!!!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21
정말 다행입니다~
댓글주소
빽까 2017-06-18 (일) 23:27
역시 데드풀과 스파이디는 운명의 빨간 실로 이어진게 분명합니다(※아닙니다)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35
원작 그대로  그런데 저는 뇌먹새 때문에 혈압만 오른체 허탈해 하고 있습니다. 으아아아아
댓글주소
궁상해탈교 2017-06-18 (일) 23:34
자막은 마음놓고 볼수있겠다!!!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37
자막은 마음놓고 볼수있습니다!  ....자막은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7-06-18 (일) 23:39
자막...?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41
아 루리웹 눈팅하다 저분 예전 뇌먹새 페미니즘 이야기를 발견해서 혈압좀 올랐습니다. 허탈하네요. 마블은 정말 꿈도 희망도 없다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7-06-18 (일) 23:42
에... 마블 영화를 자막 없이 보는게 강제되는 동네 살아서... 그런거는 몰랐네요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8 (일) 23:44
외국이신가요? 좋겠네요. 외국 가고 싶다
댓글주소
          
          
나같은잉여가… 2017-06-19 (월) 00:06
지금 봤는데...


하...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9 (월) 00:25
욕 보셨군요.
댓글주소
나덜 2017-06-19 (월) 00:12
일단 번역가분 입장은 페미니스트라는 단어 자체가 혐오, 금기시 되어가는 상황이 문제가 있다는 논조지 메갈을 옹호하는건 아니라고 하던걸로 기억합니더. 실제로 메갈들에게 너 여혐이지라고 공격받은 경험도 있다고 하고...

다만 그 뭐냐... 개인적으로는 그러면서 왜 확실하게 '저 메갈 옹호는커녕 혐오합니다'라는 식으로 확실하게 선을 그어버리는 트윗을 하지않고 두루뭉술한 표현만 하는것은 좀 아쉽더군요. 개인적으로 저 페미니즘이라는 사상을 요 근래 도저히 이해해주고 싶지가 않은게 뭔 패러다임에 갇힌건지 통석의 념을 금할수는 없어도 사과는 못 하는 섬나라 마냥 메갈이 제대로 된 사이트가 아니라고 확실하게 말하는 페미니스트는 못 봤거든요. 해봐야 나 메갈 안한다. 관계없다 정도지. 이러는거 보면 결국 그 페미니스트라는 사람들 생각은 표현이 너무 과해서 지지를 못해줄 뿐이지 결국 본질적으로는 메갈을 옹호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고...

쓸데없는 소리가 엄청 길어졌는데 하여튼 그새 생각이 달라졌다면 모를까, 번역가분의 입장은 페미니스트는 맞지만 메갈은 아니다로 보시면 될거 같습니다. 그나저나 제 잡소리때문에 혹 불판이 열리지는 않을까 무섭네요 [...]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9 (월) 00:19
아뇨. 딱히 잡소리는 아닙니다. 저도 그거 봤거든요. 논란 전후로 하는 말이 좀 어이가 없어서 그냥 메갈지지자로 써버렸는데 성평등 페미니스트로 바꿔야 겠습니다.. 성우 논란때는 '한남충 소리듣기 싫으면 한국남자들은 본인이 여혐이란걸 인정해야 한다'는 식으로 썼다가 논란이 되니까 '나는 그런 메갈지지자가 아니고 성평등 페미니스트다.' 라고 해서 좀 어이가 없었습니다. 이건 뭐 처음이란 끝이 완전 다르네 싶었어요. 망할 왜 내가 좋아했던 자들은 이런식으로 뒤통수치는 거지
댓글주소
Blueray 2017-06-19 (월) 00:30
그쪽 이슈는 딱히 관심 없고 어쨌든 데드풀의 그 맛깔나는 번역을 홈커밍에서도 볼 수 있다는 점이 기쁘네요
댓글주소
     
     
베른하르트 2017-06-19 (월) 00:33
자막하나는 맛깔나게 만들었죠. 논란은 안보시니 다행입니다. 그쪽은 잘못하면 뇌가 파먹히거든요.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5,12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0800  일본 갑니다! 10월달이지만..... +2 SK칼라 7개월전 737
90799  이제서야 알았는데 스파이더맨 홈커밍 번역이 데드풀 번역가군요. +20 hot 베른하르트 7개월전 2452
90798  여러분, 페르소나 6 주인공은 여주일 겁니다! +28 hot MF2X2699 7개월전 2355
90797  고3 교실이 아침 노래방이 되었습니다. +17 hot 포세리앙 7개월전 2204
90796  크큭, 이들이 우리의 적인가?.JPG +33 hot 샤우드 7개월전 3388
90795  [일본 IT 생활] 신발, 답답하면 니가 고쳐보든가!! +51 hot 칼군 7개월전 3712
90794  호시린 작품, 에로망가 센세는 일종의 마약과도 같다고 느낍니다. +13 hot 쓰레기맨 7개월전 2379
90793  부모님이 코인장사에 투자하라고 하십니다. +79 hot 루현 7개월전 5485
90792  노블마커 오프라인 저장 기능은 없나보네요. +2 보라안개 7개월전 780
90791  너의 이름은 더빙판 소식은 뭐 좋은 내용이 안 들리네요 +18 hot 아자젤 7개월전 2475
90790  나무위키가 때아닌 전쟁터가 되었습니다. +36 link hot 베이우스 7개월전 4696
90789  의경 생활을 하면서 재미있었던 소대장 +13 hot 디아니 7개월전 1806
90788  외국인 영어강사님께 제안을 하나 받았습니다. +4 hot 석완 7개월전 1721
90787  어이쿠~ 뉴비가 인사드립니다. +4 OgreBattle 7개월전 820
90786  군대에서 입원한 썰 +10 hot 니하오냥 7개월전 1613
90785  범인이 누군지 알 것 같은 만화.JPG +22 hot 샤우드 7개월전 3848
90784  국직부대의 일상. 평택 견학편 +2 hot 분노포도 7개월전 1071
90783  음식의 온도의 중요성 +70 hot Exusia 7개월전 2091
90782  남들과 다른 친구의 커스터마이징 +14 hot Atracxia 7개월전 1514
90781  쿠지락스 모방범죄 페이스북 반응 +26 hot 보온병 7개월전 3103
처음  이전  211  212  213  214  215  216  217  218  219  22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