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33 (회원 249) 오늘 32,903 어제 35,804 전체 75,213,880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91,630건, 최근 0 건
   

또다시 돌아온 그분

글쓴이 : 부산댁 날짜 : 2017-05-19 (금) 22:06 조회 : 2156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654795
올 10월부터 장편제작 시작
신입직원 대모집중!

내가 돌아왔다, 지브리!
또 속냐 팬덤들아!
취미로 은퇴하는 영감이다!

온갖 드립을 불러일으키며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이 돌아왔습니다.
지브리가 경영위기라더니 결국 은퇴를 철회하고 신작 제작에 돌입하셨답니다.

아놔, 대체 언제까지 현역하실라고 그러세요 ㅠㅠ
연령상 이번에야말로 진짜 정말 혼또니 마지막 작품이 되겠지만(이러다 100세 감독시대 여시면....) 일단은 또 속아드릴게요.

마지막으로 하고싶은거 다하시고 남은 열정불태우고 떠나시길....

Ps.영감님, 은퇴하실때 정말로 경의를 표했는데, 다시돌아오면 어쩔;;

0.82 Kbytes

뷰너맨 2017-05-19 (금) 22:09
으음...;
댓글주소
허브솔트 2017-05-19 (금) 22:11
개인적으로 계속 돌아오시면 좋겠습니다.
지브리 작품은 정말 좋아하거든요. 
댓글주소
렌코가없잖아 2017-05-19 (금) 22:12
은퇴하기엔 후임들이 너무 막장이긴 한데
이제 박수칠 때 떠날 때가 되지 않았나요?
댓글주소
블루시즌 2017-05-19 (금) 22:12
황희:뭐 90까진 하고 은퇴해야지 허허
댓글주소
세아림 2017-05-19 (금) 22:13
미야자키씨가 저 나이에도 결국 은퇴를 번복하고 현역으로 복귀해야 할 정도면 지브리 후임들이 얼마나 자질이 부족하단거죠;;
댓글주소
궁상해탈교 2017-05-19 (금) 22:16
영감님 돌아와야하실 정도면 지브리의 앞날이 얼마나 깜깜하다는거야......
댓글주소
검무령theSidron 2017-05-19 (금) 22:21
지브리가 심하게 막장인가 보네요...
댓글주소
BRAVE 2017-05-19 (금) 22:26
사람 하나 없어서 망할 회사라면 그냥 망하게 냅두는게 낫지 않나....?
댓글주소
백반 2017-05-19 (금) 22:27
지브리가 얼마나 답이 없으면 다시 돌아오신답니까
댓글주소
히에다노 2017-05-19 (금) 22:28
음... 지브리 작품을 좋아하긴 하지만...
개인적으론 '박수칠 때 떠나라'가 안되는 것 같아서 걱정이네요.
댓글주소
     
     
QuodEratDemonstran 2017-05-19 (금) 22:33
박수칠때 떠났는데, 떠나고 보니까 둥지가 타고 있어서 소화하러 오신듯하네요… 지브리는 이제 지브리 회사가 아니라 하야오 그 자체인듯.
댓글주소
불타는콩 2017-05-19 (금) 22:29
한두번 은퇴번복 할때는 욕했는데 이제는 짠할 지경이군요.
얼마나 인재가 없으면.....
댓글주소
QuodEratDemonstran 2017-05-19 (금) 22:33
경영난이 심해서 은퇴한 사람이 돌아와야 할 지경이라니…
댓글주소
에닐 2017-05-19 (금) 22:34
하이구...
댓글주소
DawnTreader 2017-05-19 (금) 22:37

페어리테일의 길드 마스터 마카로프 옹의 심정과 똑같겠네요

untitled.png
 
댓글주소
수영영 2017-05-19 (금) 22:38
허나 퇴사를 윤허하지 아니하였다
댓글주소
환상극단 2017-05-19 (금) 22:42
사실 후임을 키우지 않았던 영감님의 잘못...
댓글주소
DAEITW 2017-05-19 (금) 22:50
사실 별 수 없지요. 당장 믿고 맡겼던 아들놈부터가 희대의 망작을 내놓아서 원작자한테 "이건 내 소설 아니야."라는 소리를 들었으니까요... 
그렇게 지브리가 망해가는 동안, 어느 회사는 "너의 이름은"을 내놓고 중소기업에서 메이저로 올라갔으니.... 
댓글주소
     
     
휴렛조교수 2017-05-19 (금) 23:32
게드...
댓글주소

레게토니아 2017-05-19 (금) 23:01
개인적으론 반갑긴 하지만 마음이 짠하네요.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의 그 특유의 가슴 먹먹해지는 느낌은 누구도 쉽게 만들 수 없지만..... 그렇다면 차라리 새로운 길을 모색해야할텐데 아직도 하야오 옹의 의 그림자를 벗어나질 않으니... 본인도 거기에 묶일 수 밖에 없는것 같습니다. 

안타깝게도 지브리 스튜디오는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을 벗아나지 못하고,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은 지브리를 완전히 버리지 못하시나보네요.

.......근대 이러면 지브리가 하야오 감독을 그림자 묶기 술법 하는건가?
댓글주소
흉조RAVEN 2017-05-19 (금) 23:17

은퇴해도 마음 놓고 지낼 수 없는 모습에 가슴이 아립니다.

댓글주소
붸엠에프 2017-05-19 (금) 23:26
솔직히 이건 미야자키 감독의 자업자득도 있다고 봅니다. 너무 미야자키 스타일을 강조하고 또 그걸 밀어대다 보니 거기서 전혀 발전도 못할 뿐더러 그런 탓에 모두를 거기에 묶이게 만들었지요.
댓글주소
영원의여행자 2017-05-19 (금) 23:30
미야자키 감독은 자기 후계자감으로 낙점찍은 사람은 줄줄이 사고나 병으로 죽거나 망작으로 말아먹고 직접 낙점찍지 않은 사람은 자기 영향이 너무 강해서 그 가능성을 묻어버린다는 이야기를 듣는걸 생각하면 참 걱정스럽네요. 후계자가 될만한 사람이 없으니…
댓글주소
새누 2017-05-20 (토) 00:07

치매걸리긴 전까지

댓글주소
나코 2017-05-20 (토) 00:24
콘도....콘도... 당신만 살아있었어도... 영감님이 노년에 이렇게 고생은 안하시잖아!

댓글주소
달밤의춤사위 2017-05-20 (토) 08:55
박수칠 때 떠나는 게 좋다고들 하시는데 까짓거 박수 다시 치게 만들면 되는 거 아니겠습니까. 지금까지 하야오 옹이 보여주신 능력이면 뭐...
댓글주소
어울파카 2017-05-20 (토) 13:05
제목만 보고 모기 이야기인 줄....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91,63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0510  10년째 매해마다 이사하고 있습니다..... +7 hot Gladsheimr 2개월전 1149
90509  이세계 판타지를 뒤집어보자 +27 hot 베이우스 2개월전 1745
90508  반다이 한글화 타이틀의 디지몬이 +11 hot 운명의검 2개월전 1327
90507  단결! 일병 쿠루와! 어제 휴가 나왔습니다! +13 쿠루와 2개월전 519
90506  현대인 천재론+이세계물 조합은 정말 최악의 뿅인 것 같습니다 +46 hot 아자젤 2개월전 1987
90505  [십계] 이 나이 되서 다시 돌아보는 십계 +57 hot 칼군 2개월전 2003
90504  난 분명 설렁탕을 먹으려 했는데... +15 hot 렌코가없잖아 2개월전 1185
90503  감기가 무서운 질병이라는 것을 깨달았을 때. +25 hot 허브솔트 2개월전 1047
90502  [페이트] 오토메게임적으로 본 아르토리아가 모드레드를 인정하지않는 이… +22 hot 노히트런 2개월전 1888
90501  싹수가 노란 글은 제목에서 보이는 법. +51 hot 붸엠에프 2개월전 2313
90500  여름이 다가오는 것을 느낍니다... +9 Eagla 2개월전 525
90499  또다시 돌아온 그분 +27 hot 부산댁 2개월전 2157
90498  포위섬멸진은 빙산의 일각에 지나지 않습니다 +119 link hot 슈이네스 2개월전 4077
90497  AA 웹폰트 롤백했습니다 +6 템플 2개월전 886
90496  [자가출판 이야기] - 플랫폼 사이트가 정상화 됐네요. +2 link kisaragikaini 2개월전 478
90495  알툴즈에서 랜섬웨어 프로그램을 무료로 배포하는군요. +9 hot 금지군 2개월전 1619
90494  3일간의 뻘짓, 그리고 참치... +1 아우린 2개월전 583
90493  네 그렇습니다, 저는 망한겁니다(번역중인 AA관련 공지) +18 hot 설월화 2개월전 1651
90492  세월호)허다윤양이 돌아왔습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8 hot 유리향기 2개월전 1617
90491  요즘 새삼스레 느끼는 게... +4 샤우드 2개월전 679
처음  이전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다음  맨끝

L노벨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