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마이페이지대화방IRC미니온LAB운영자에게타입문넷 RSS  접속자 : 301 (회원 213) 오늘 11,649 어제 40,372 전체 70,938,685  
오늘 부모님께 사랑한다는 말 꼭 하세요. 사랑은 과하게 전해도 독이 되지 않습니다.- 닥터 회색
자유게시판 권장사항 : 정치·시사글 금지/매너있는 신사숙녀가 되자/질문은 질문게로
총 게시물 89,550건, 최근 0 건
   

내일부터 재수학원 시작합니다

글쓴이 : 강바람 날짜 : 2017-01-10 (화) 23:54 조회 : 838
글주소 : http://www.typemoon.net/freeboard/1598570
거두절미 말하고 재수를 하게 되었습니다
부모님 : 바람아

강바람 : ...네
부모님 : 기숙학원, 통학 재수학원 둘중 하나 선택하렴?

강바람 : 통..통학재수학원이요

덕분에 오전 7시부터 오후 10시까지 학원에 갇혀사는 신세가 되었습니다. 과연 제 멘탈이 버틸지 모르겠네요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이렇게 글이라도 써야 멘탈을 어느저도 잡을수가 있거든요

1.41 Kbytes

"제 마음을 받아주실래요?"


달렉수프집사 2017-01-11 (수) 00:01
재수를 해도 안해도 어차피 나중에 가면 다 그게 그겁니다 열심히 하세요 
댓글주소
레몬맛고양이 2017-01-11 (수) 00:03
저는 재수할 때 평일은 계속 학원에서 공부하고 주말마다 학원간다고 해놓고 pc방을 가서 게임만 줄창 붙잡았었죠. 희안하게 성적은 잘 나왔었는데 생각해보면 그게 나름 힐링 요소였던 모양입니다. 물론 따라하시면 심히 곤란한 방법이지만요.
댓글주소
타키온 2017-01-11 (수) 00:08
전 공무원 공부 중...

고3 끝나면 좀 쉴 수 있을 줄 알았는데 말이죠.
댓글주소
공돌이전사 2017-01-11 (수) 00:38
재수라...내년엔 영어 절대평가라 별로 추천드리진 않는데 말이죠.
작년 재수를 해본 제 경험상 엄청 갑갑하고 피곤한데 익숙해져서 정줄을 놓으면 그때부터 평안이 오니까 봄즈음에 멘탈 관리 잘하셔야되요
올해 열심히 공부하셔서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래겠습니다.
댓글주소
오린 2017-01-11 (수) 00:45
저는 수시도 망하고 수시 최저등급 맞춘다고 수학을 A형으로 바꿔버려서(이과) 정시도 원하는 대학을 못갔습니다.

근데 부모님이 재수는 절대 반대하시고 저도 재수할 자신이 없어서 어정쩡하게 대학 입학해서 다니고 있죠...

부디 좋은 성적 거두시고 좋은 대학 가시길 빕니다.
댓글주소
ragra 2017-01-11 (수) 00:46
재수학원 힘내세요 강바람님
댓글주소
도르 2017-01-11 (수) 01:33
재수학원이라..... 아무리 개인시간을 갖고 싶으셔도 1시 이전에는 무조건 주무세요.
수면 부족으로 졸면 벌점 때문에 학원에서 제적될 수도 있습니다. 저도 잦은 졸음으로 경고 받았었네요...
그리고, 일요일에는 보통 6시 정도면 집에 보내주거든요? 그럼, 그 때 1주일 동안 쌓인 스트레스를 취미 생활로 방출하시고 다시 1주를 시작하세요.

지옥같은 1년이지만, 이렇게 안 하면 더 지옥 같습니다. 부디 재수가 끝나고 '삼수는 죽어도 하긴 싫은데.......하 씨X' 라는 생각을 하시지 않길 바랍니다.
Fighting!!!
댓글주소
자유의지주의 2017-01-11 (수) 02:19
제 친구는 기숙학원 들가서 도닦는것 처럼 하더군요.

다만, 기숙학원도 사람들 모인 곳이라 온갖 개판을 마주하게 된다는군요(...)
댓글주소
알카디아 2017-01-11 (수) 12:33
.... 재수 해 본 사람으로서 ....말씀드리면 

밀려 쓴거 아닌 이상 그냥 대학 진학하시고 대학원(석사)을 노리세요
댓글주소
     
     
강바람 2017-01-11 (수) 22:48
영어 밀려썼기떄문에 가는겁니다
댓글주소
역전개판 2017-01-11 (수) 12:51
저는 삼수를 했는데 통학학원으로 하시면 처음부터 다니기 보다는 7월 즈음부터 다니시는걸 추천드립니다.
처음부터 하게되면 체력적인 부담이 크고 재수학원 시스템상 6,7월까지는 전반적인 복습, 그 이후에는 요약정리된 내용으로 재복습이기 때문에 그때 하셔도 늦지는 않더군요.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89,550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8090  어찌 저찌 일본 여행을 또 가게 되었습니다. +2 Lezend 2개월전 522
88089  게임으로 배우는 관심사병의 무서움 +17 hot 샤우드 2개월전 2177
88088  잡플래닛 같은 곳의 리뷰를 얼마나 참고하시나요? +2 Ifris 2개월전 698
88087  너의 이름은 을 재탕하기위해 +6 추상동화 2개월전 658
88086  휴대폰을 두고와 외부와 고립된것에 대하여... +2 엘바트론 2개월전 764
88085  '너의 이름은'을 안 보신 분이 있다면 반드시 보시는 걸 추천합니다. +49 hot 실드래건 2개월전 2020
88084  내일부터 재수학원 시작합니다 +11 강바람 2개월전 839
88083  공각기동대 시리즈를 다 보고 깨달은건데... +7 ReUdIn 2개월전 926
88082  내일이면 방학이 시작입니다. +2 레몬맛고양이 2개월전 469
88081  충격! 고대 이집트의 노동환경 +65 hot 공기지망생 2개월전 3882
88080  요즘들어 일본 여행가는 친구들이나 가족들이 꽤 많아진거 같습니다 +20 hot 깜장나무 2개월전 1060
88079  바로 어제 수리했는데... +5 청색양초 2개월전 697
88078  기숙사 근처의 PC방에서 안부 전합니다~ +3 hot 골뱅C 2개월전 1089
88077  북새통 다녀왔습니다(이놈의 지름신) +6 Leticia 2개월전 729
88076  보험금을 받았는데.. +3 진마 2개월전 906
88075  아 찜찜한 우편을 받았습니다 +18 hot moonblade77 2개월전 1829
88074  최악의 악몽을 꿨습니다... +7 귀찬쿤요 2개월전 833
88073  군대있을때 px병이 중대선임이 였는데 +28 hot 소협 2개월전 1883
88072  한국결제...역시 너무힘드네요 +10 Leticia 2개월전 847
88071  남들이 너의 이름은 볼 때... +7 hot 샤우드 2개월전 1035
처음  이전  71  72  73  74  75  76  77  78  79  80  다음  맨끝




Powered by Sir OpenCode 마이위트 DNS Powered by DNSEver.com 통큰아이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운영자에게  |  사이트맵(XML) 

타입문넷
SINCE
2003. 12. 25
타입문넷에 게재되는 모든 컨텐츠의 저작권은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타입문넷에 등록 된 모든 게시물의 권리와 책임은 해당 게시물의 게시자에게 있으며,
게시물에 의해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 타입문넷은 일체 책임지지 않습니다.

타입문넷의 로고 및 배너는 백묵서체연구소의 0020-!백묵-갈잎체(견중) 서체를 사용중입니다.



Copyright ⒞ 2007 TYPEMOON.NET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s